판문점에 새겨진 력사의 글발

Date: 09/07/2019 | Source: Sogwang.com (Korean)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Share Button

해마다 7월이 오면 북과 남, 해외의 온 겨레는 가장 무거운 글발을 가슴에 안아본다.

  《 김일성

  1994.7.7.》

  위대한 김일성 주석님 께서 위대한 생애의 마지막에 남기신 아홉자의 글발, 그것은 주석님께서 한생토록 안고오신 필생의 위업에 대한 가장 엄숙한 총화이시였다.

  온 넋을 다해 그처럼 열렬히 사랑해오신 조국과 인민에게 통일된 새 아침을 안겨주시려 생애의 마지막시각까지 하실수 있는 모든것을 다 하신 위대한 김일성 주석님 .

  그이께서 남기신 이 글발은 후대들에게 남기신 자신의 가장 절절한 당부이고 애국의 호소이시였다.

  위대한 김정일 장군님 께서는 주석님께서 남기신 이 아홉자의 글발을 력사의 판문점에 영원토록 새겨놓게 하시고 이 글발앞에서 조국통일의 의지를 더욱 굳게 하시였으며 정력적인 령도로 6.15북남공동선언과 10.4선언을 채택하시여 조국통일의 밝은 진로를 열어놓으시였다.

  2012년 3월 위대한 수령님 들에 대한 한없는 그리움을 안으시고 이 글발앞에 서신 경애하는 김정은 원수님 께서는 조국통일을 위해 바쳐오신 수령님들의 불몉의 업적을 길이 빛내여나가야 한다고 하시였고 오늘은 그 누구도 상상할수 없는 뛰여난 지략과 담력으로 판문점의 새 력사를 펼쳐가고계신다.

  절세위인들의 애국의 무게가 실려있고 위대한 헌신의 무게가 실려있기에 세세년년 겨례의 마음속에 더욱더 무겁게 자리잡을 력사의 글발. 

  이 글발과 더불어 분렬의 상징 판문점은 평화와 번영의 상징으로 력사에 길이 새겨지게 될것이다.

Get North Korea headlines delivered to your inbox daily

Subscribe to the NK News 'Daily Update' and get links to must-read stories each morn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