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조 중국대사관 연회 마련-조중우호,협조 및 호상원조조약 58돐

Date: 11/07/2019 | Source: KCNA.co.jp (Korean)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Share Button

(평양 7월 11일발 조선중앙통신)조중우호, 협조 및 호상원조에 관한 조약체결 58돐에 즈음하여 주조 중화인민공화국대사관이 11일 연회를 마련하였다.
연회에는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 태형철동지와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 리창근, 외무성 부상 리길성, 조중친선협회 위원장인 대외문화련락위원회 부위원장 박경일, 관계부문 일군들이 초대되였다.

장승강 중국림시대리대사, 대사관 성원들, 조선을 방문하고있는 중국외교부 보도국대표단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연회에서는 장승강이 연설하였다.

연설자는 중조관계를 공고발전시켜나가는것은 중국당과 정부의 확고부동한 전략적방침이라고 하면서 중국인민은 조선인민이 김정은위원장동지를 수반으로 하는 조선로동당의 령도밑에 사회주의경제건설에서 새로운 성과들을 이룩하고있는데 대하여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하였다.

중조외교관계설정 70돐을 맞는 올해는 두 나라 관계발전에서 중요한 의의를 가지는 해라고 하면서 그는 로세대령도자동지들께서 마련하여주신 중조친선은 세월이 흐를수록 더욱 굳건해지리라는 확신을 표명하였다.

태형철동지가 연설하였다.

연설자는 지금으로부터 58년전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 주은래총리동지와 함께 조중우호, 협조 및 호상원조에 관한 조약을 체결하시여 조중친선을 법률적기초우에서 강화발전시켜나갈수 있는 튼튼한 토대를 다져주시였다고 강조하였다.

그는 전통적인 조중친선을 끊임없이 발전시켜나가는것은 조선로동당과 정부의 확고부동한 립장이라고 하면서 형제적중국인민이 습근평동지를 핵심으로 하는 중국공산당의 령도밑에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의 꿈을 실현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강조하였다.

한편 이날 조중우호, 협조 및 호상원조에 관한 조약체결 58돐에 즈음하여 청진주재 중국총령사가 연회를 마련하였다.(끝)

Get North Korea headlines delivered to your inbox daily

Subscribe to the NK News 'Daily Update' and get links to must-read stories each morn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