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tober 24, 2021
KCNA Tongil Sinbo

비범한 령도, 열화같은 위민헌신

Date: 17/09/2021 | Source: Tongil Sinbo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주체110(2021)년 9월 17일 《통일신보》

비범한 령도, 열화같은 위민헌신

전체 인민이 국가의 부흥발전을 위하여 전심전력하고있다. 근로자들의 불타는 애국열과 성실한 노력에 의하여 온 나라에 새로운 혁신, 대담한

창조, 부단한 전진의 열풍이 세차게 일고있는 때에 최근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3차 정치국 확대회의가 진행되였다.

회의에 참석하시여 회의를 소집한 목적과 의의에 대하여 설명하신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당과 국가의 주요정책적과업들을 추진하는데서 각 도, 시, 군들이 자기의 책임을 다하는것이 가지는 중요성에 대하여 언급하시고 인민의 생명안전을

보호하며 생활을 안정시키는데서 절실하게 나서는 문제들을 개괄분석하시였다.

국토관리정책을 관철할데 대한 문제, 세계적인 보건위기가 악화되는데 맞게 방역대책을 더욱 빈틈없이 세울데 대한 문제, 인민소비품생산을 늘일데

대한 문제, 올해농사결속을 잘할데 대한 문제들을 주요하게 연구협의한 회의에서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국토관리사업을 결정적으로 개선하기 위한 과업과 방도들을 밝히시였고 국가적인 방역대책을 더욱 강화할데 대하여서와 경공업부문에서 인민소비품생산을

늘일데 대한 과업과 올해농사결속을 잘하여 계획된 알곡생산목표를 점령할데 대한 과업을 제시하시였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3차 정치국 확대회의에서 현시기 당과 국가, 인민앞에 나선 절박한 문제들과

중요과업들을 밝히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비범한 예지와 정력적인 령도에서 사람들은 나라의 부강번영과

인민의 안전과 생활향상을 위하여 자신의 모든것을 다 바치시는 그이의 로고를 더더욱 가슴뜨겁게

절감하고있다.

산과 강하천이 많고 해안선이 긴 공화국에서는 국토관리이자 경제건설이고 인민의 생명안전과 국가발전의 필수조건으로 된다. 더우기 세계적으로

재해성기후현상이 우심하여지고 이 땅에도 그 위험이 닥쳐들고있는 상황은 모든 지방, 모든 지역을 그 어떤 자연재해에도 끄떡없게, 안전하게 만들것을

요구하고있는것이다.

또한 오늘날 세계적인 대류행전염병사태가 계속 확산되는 위험한 형세는 국가적인 방역체계를 더욱 강화할것을 요구하고있으며 방역강화는 국가와

인민앞에 나선 가장 중핵적인 과업으로 되고있다.

경공업부문에서 인민소비품생산을 늘이고 농업부문에서 올해농사결속을 잘하는것은 인민의 생활안정과 향상을 도모하는데서 매우 중요한 문제이다.

경애하는 원수님의 웅대한 애국의 구상과 열화같은 위민헌신의 세계가 어리여있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3차 정치국 확대회의 결정관철을 위하여 전체 인민이 한사람같이 떨쳐나섰다.

평양시 1만세대 살림집건설장과 보통강반의 다락식주택구건설장, 함경남도 큰물피해복구건설장 그리고 국토관리부문, 경공업부문, 농업부문을

비롯하여 온 나라 방방곡곡에서 생산과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있다. 위대한 단결의 위력, 앙양된 기세로 부닥치는 난관과

장애를 과감히 물리치며 사회주의건설을 힘차게 벌리고있는것이다.

경애하는 원수님의 령도는 국가의 위대한 전진동력, 불가항력적힘의

원천이며 사회주의건설의 휘황한 미래와 인민의 리상과 행복을 앞당겨오는 승리의 기치이다.

본사기자 리설

More From Tongil Sinbo

인민의 환호성 높이 울리는 10월

인민의 환호성 높이 울리는 10월

주체110(2021)년 10월 23일 《통일신보》 인민의 환호성 높이 울리는 10월 10월의 맑고 푸른 하늘가에 조선로동당기가 힘차게 나붓긴다. 마

Tongil Sinbo October 23, 2021

주체110(2021)년 10월 23일 《통일신보》 인민의 환호성 높이 울리는 10월 10월의 맑고 푸른 하늘가에 조선로동당기가 힘차게 나붓긴다. 마

웃으며 가는 사람들

웃으며 가는 사람들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웃으며 가는 사람들 공화국은 어떨가? 이것이 세계가 품는 조선에 대한 호기심이다. 그것은 장기

Tongil Sinbo October 18, 2021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웃으며 가는 사람들 공화국은 어떨가? 이것이 세계가 품는 조선에 대한 호기심이다. 그것은 장기

《혼연일체의 현장, 그곳의 진실》 (2)

《혼연일체의 현장, 그곳의 진실》 (2)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혼연일체의 현장, 그곳의 진실》 (2) 인민의 눈물너머로 알게 되는 진실 공화국을 방문하였거나

Tongil Sinbo October 18, 2021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혼연일체의 현장, 그곳의 진실》 (2) 인민의 눈물너머로 알게 되는 진실 공화국을 방문하였거나

전쟁을 방지하고 평화를 수호하기 위한 자위적국방력

전쟁을 방지하고 평화를 수호하기 위한 자위적국방력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전쟁을 방지하고 평화를 수호하기 위한 자위적국방력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국방발전전람

Tongil Sinbo October 18, 2021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전쟁을 방지하고 평화를 수호하기 위한 자위적국방력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국방발전전람

인민이 어머니로 따르는 조선로동당

인민이 어머니로 따르는 조선로동당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인민이 어머니로 따르는 조선로동당 어머니라는 말은 인간에

Tongil Sinbo October 18, 2021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인민이 어머니로 따르는 조선로동당 어머니라는 말은 인간에

국방력강화발전의 새로운 전성기를 펼쳐주시여

국방력강화발전의 새로운 전성기를 펼쳐주시여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국방력강화발전의 새로운 전성기를 펼쳐주시여 지금 공화국

Tongil Sinbo October 18, 2021

주체110(2021)년 10월 18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국방력강화발전의 새로운 전성기를 펼쳐주시여 지금 공화국

《뒤골목에서의 주먹자랑》

《뒤골목에서의 주먹자랑》

주체110(2021)년 10월 13일 《통일신보》 《뒤골목에서의 주먹자랑》 지난 1일 남조선에서 《국군의 날》기념식이라는것이 진행되였다. 이

Tongil Sinbo October 13, 2021

주체110(2021)년 10월 13일 《통일신보》 《뒤골목에서의 주먹자랑》 지난 1일 남조선에서 《국군의 날》기념식이라는것이 진행되였다. 이

초록은 동색

초록은 동색

주체110(2021)년 10월 13일 《통일신보》 만 필 초록은 동색 《4차산업혁명시대에 봉건적인 미신을…》, 《정치인이 풍수나 점에 의존하는것

Tongil Sinbo October 13, 2021

주체110(2021)년 10월 13일 《통일신보》 만 필 초록은 동색 《4차산업혁명시대에 봉건적인 미신을…》, 《정치인이 풍수나 점에 의존하는것

청년강국을 우뚝 세워주시여

청년강국을 우뚝 세워주시여

주체110(2021)년 10월 4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청년강국을 우뚝 세워주시여 공화국은 청년들이 강해 더욱

Tongil Sinbo October 04, 2021

주체110(2021)년 10월 4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청년강국을 우뚝 세워주시여 공화국은 청년들이 강해 더욱

통일에 살고 애국에 살자면

통일에 살고 애국에 살자면

주체110(2021)년 10월 4일 《통일신보》 통일운동사에 새겨진 숭고한 화폭들 통일에 살고 애국에 살자면 흘러온 통일운동사의 갈피갈피에는

Tongil Sinbo October 04, 2021

주체110(2021)년 10월 4일 《통일신보》 통일운동사에 새겨진 숭고한 화폭들 통일에 살고 애국에 살자면 흘러온 통일운동사의 갈피갈피에는

《혼연일체의 현장, 그곳의 진실》(1)

《혼연일체의 현장, 그곳의 진실》(1)

주체110(2021)년 10월 4일 《통일신보》 《혼연일체의 현장, 그곳의 진실》(1) 언제인가 남조선의 한 력사학교수는 자기의 글에서 이렇게

Tongil Sinbo October 04, 2021

주체110(2021)년 10월 4일 《통일신보》 《혼연일체의 현장, 그곳의 진실》(1) 언제인가 남조선의 한 력사학교수는 자기의 글에서 이렇게

태양의 력사는 변함없이 흐른다

태양의 력사는 변함없이 흐른다

주체110(2021)년 9월 28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태양의 력사는 변함없이 흐른다 한 나라 력사에서 10년은 순

Tongil Sinbo September 28, 2021

주체110(2021)년 9월 28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태양의 력사는 변함없이 흐른다 한 나라 력사에서 10년은 순

우리일가의 소중한 추억

우리일가의 소중한 추억

주체110(2021)년 9월 28일 《통일신보》 수 기  우리일가의 소중한 추억 사람은 젊어서는 희망에 살고 늙어서는 회억에 산다고 한다. 세월

Tongil Sinbo September 28, 2021

주체110(2021)년 9월 28일 《통일신보》 수 기  우리일가의 소중한 추억 사람은 젊어서는 희망에 살고 늙어서는 회억에 산다고 한다. 세월

오늘도 어려오는 어머님의 미소

오늘도 어려오는 어머님의 미소

주체110(2021)년 9월 28일 《통일신보》 오늘도 어려오는 어머님의 미소 원래 남강원도 화진포는 가난한 사람들이 농사도 짓고 고기잡이도

Tongil Sinbo September 28, 2021

주체110(2021)년 9월 28일 《통일신보》 오늘도 어려오는 어머님의 미소 원래 남강원도 화진포는 가난한 사람들이 농사도 짓고 고기잡이도

남녘의 화진포가 전하는 겨레사랑이야기

남녘의 화진포가 전하는 겨레사랑이야기

주체110(2021)년 9월 28일 《통일신보》 남녘의 화진포가 전하는 겨레사랑이야기 화진포는 남강원도의 바다가지역에 있는 아름다운 명소이

Tongil Sinbo September 28, 2021

주체110(2021)년 9월 28일 《통일신보》 남녘의 화진포가 전하는 겨레사랑이야기 화진포는 남강원도의 바다가지역에 있는 아름다운 명소이

령도자와 꿈같은 시간을 보낸 근로자들

령도자와 꿈같은 시간을 보낸 근로자들

주체110(2021)년 9월 20일 《통일신보》 령도자와 꿈같은 시간을 보낸 근로자들 《오직 이 땅우에, 이 하늘아래에서만 펼쳐질수 있는 화폭

Tongil Sinbo September 20, 2021

주체110(2021)년 9월 20일 《통일신보》 령도자와 꿈같은 시간을 보낸 근로자들 《오직 이 땅우에, 이 하늘아래에서만 펼쳐질수 있는 화폭

인민의 환호는 말한다

인민의 환호는 말한다

주체110(2021)년 9월 20일 《통일신보》 인민의 환호는 말한다 그들은 서로 달랐다. 성별도, 나이도, 직업도… 하지만 경축의 광장에 높이

Tongil Sinbo September 20, 2021

주체110(2021)년 9월 20일 《통일신보》 인민의 환호는 말한다 그들은 서로 달랐다. 성별도, 나이도, 직업도… 하지만 경축의 광장에 높이

조선의 강력한 민간무력

조선의 강력한 민간무력

주체110(2021)년 9월 20일 《통일신보》 조선의 강력한 민간무력 공화국창건 73돐을 경축하는 뜻깊은 날에 평양의 김일성광장에서는 민간

Tongil Sinbo September 20, 2021

주체110(2021)년 9월 20일 《통일신보》 조선의 강력한 민간무력 공화국창건 73돐을 경축하는 뜻깊은 날에 평양의 김일성광장에서는 민간

령장을 모시여 국기도 빛난다

령장을 모시여 국기도 빛난다

주체110(2021)년 9월 20일 《통일신보》 령장을 모시여 국기도 빛난다 얼마전 평양의 김일성광장에서 있은 성대한 경축행사에 참가하여 우

Tongil Sinbo September 20, 2021

주체110(2021)년 9월 20일 《통일신보》 령장을 모시여 국기도 빛난다 얼마전 평양의 김일성광장에서 있은 성대한 경축행사에 참가하여 우

썩은 나무에서 꽃이 피랴

썩은 나무에서 꽃이 피랴

주체110(2021)년 9월 11일 《통일신보》 썩은 나무에서 꽃이 피랴 예로부터 망하는 집안에 싸움이 잦다고 했다. 최근 당주도권과 《대통령

Tongil Sinbo September 11, 2021

주체110(2021)년 9월 11일 《통일신보》 썩은 나무에서 꽃이 피랴 예로부터 망하는 집안에 싸움이 잦다고 했다. 최근 당주도권과 《대통령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