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tober 18, 2021
KCNA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전쟁은 누구에게 필요한가

Date: 21/09/2021 | Sourc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2001년 9월 유엔총회 제55차회의에서는 9월 21일을 국제평화의 날로 정할데 대한 결의를 채택하고 모든 나라들이 세계적으로 전쟁을 끝장내기 위하여 유엔과 협력할것을 호소하였다.

그러나 일반적인 반전의식제고와 호소만으로는 인류의 생존을 위협하는 전쟁을 결코 종식시킬수 없으며 그 근원을 들어내지 않고서는 평화가 도래할수 없다는것이 지나온 력사가 확증해주고있는 진리이다.

그러면 지금 온 세계를 파멸에로 몰아가는 전쟁의 장본인은 누구인가.

그것은 바로 주권국가들에 대한 간섭과 침략전쟁을 저들의 지배주의실현의 중요한 수단으로, 생존방식으로 여기면서 세계평화와 안전을 엄중히 위협하고 교란시키는 미국과 서방나라들이다.

독점적고률리윤추구와 대대적인 자본수출, 해외팽창은 거대독점자본에 의해 운영유지되는 미국과 서방나라들의 필수적인 경제전략이며 그로 인한 희생물은 무진장한 로동력과 자원을 가지고있는 발전도상나라들이다.

미국과 서방이 주권국가들에 대한 내정간섭과 군사적침공을 일삼으면서 평화를 교란하는데는 저들의 정치군사적지배체계를 확립하는것과 동시에 거대독점자본들의 배를 불리워 고질화된 경제적위기와 침체를 모면하자는것 외에 다른 목적이란 있을수 없다.

독점자본들가운데서 주류를 이루는 거대군수독점체들의 판매시장은 곧 전쟁마당이다.

주권국가들의 전령토가 황무지로 변하고 무고한 주민들이 피를 뿌리며 쓰러질 때 군수물자대량판매로 돈낟가리에 올라앉은 미국과 서방의 군수독점체들은 호경기를 맞이한 기쁨으로 들썩거리는것이 전쟁을 통하여 본 오늘의 세계이다.

얼마전 미국 브라운종합대학이 연구자료를 발표하여 2001년 9.11사건이 터진후 미국은 무려 80여개 나라들에서 8조$의 자금을 탕진하면서 《반테로전》의 명목으로 전쟁을 벌린 사실을 까밝힌것은 수많은 인민들의 피의 대가로 미군수독점체들이 얼마나 많은 리윤을 보았는가를 세계가 다시 한번 알게 한 명백한 실례이다.

영국의 BBC방송을 비롯한 많은 서방언론들도 영국과 프랑스 등 서방나라들의 군사비지출이 폭발적으로 증가한것을 두고 수많은 방위산업들의 경영활동을 보장하기 위한 조치로, 대규모기업들과 중소하청기업들을 위기로부터 구원하려는 시도로 일치하게 평가하였다.

바로 이것이 전쟁으로 비대해지고 전쟁을 해야만 살아갈수 있는 미국과 서방의 본태이다.

오직 자기의 명줄부지와 무제한한 탐욕을 충족시키기 위해 주권국가들의 자주권과 존엄을 무참히 짓밟는 미국과 서방의 군사적침략책동으로 말미암아 세계의 많은 나라들이 수십년을 경과해도 일떠설수 없는 페허지대, 기아와 빈궁이 지속되는 암흑지대로 변하고 끝없는 인도주의위기의 악순환이 초래된다는데 사태의 엄중성이 있다.

자주와 평화를 지향하는 모든 나라들은 굳게 단결하여 《민주주의》와 《반테로》의 간판밑에 감행되는 미국과 서방의 침략과 간섭책동을 단호히 배격하고 세계의 평화와 안전을 수호하기 위하여 적극 투쟁해나가야 한다.

국제정치연구학회 연구사 고혁

More From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인간증오의 생지옥, 인간사랑의 화원

인간증오의 생지옥, 인간사랑의 화원

사회가 발전할수록 녀성들의 권리문제는 국제사회의 초점을 모으고있다. 얼마전에도 유엔총회 제76차회의 3위원회에서는 《녀성진보》라는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8, 2021

사회가 발전할수록 녀성들의 권리문제는 국제사회의 초점을 모으고있다. 얼마전에도 유엔총회 제76차회의 3위원회에서는 《녀성진보》라는

극도의 인간증오와 인종차별이 란무하는 미국사회

극도의 인간증오와 인종차별이 란무하는 미국사회

지금도 사람들은 지난해 5월말 미국의 미네소타주에서 40대의 흑인남성 죠지 플로이드가 백인경찰의 무릎에 목이 눌리워 비참한 죽음을 당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7, 2021

지금도 사람들은 지난해 5월말 미국의 미네소타주에서 40대의 흑인남성 죠지 플로이드가 백인경찰의 무릎에 목이 눌리워 비참한 죽음을 당

영원한 승리의 기치

영원한 승리의 기치

반제자주의 불변궤도를 따라 힘차게 전진하며 세계의 자주화와 국제적정의의 대변자로, 억년드놀지 않는 사회주의성새로서의 강용한 기상을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7, 2021

반제자주의 불변궤도를 따라 힘차게 전진하며 세계의 자주화와 국제적정의의 대변자로, 억년드놀지 않는 사회주의성새로서의 강용한 기상을

덕과 정이 메말라가는 암흑사회

덕과 정이 메말라가는 암흑사회

로인들을 존대하고 잘 보살피며 가정과 사회의 웃사람으로 내세워주는것은 인간사회의 고상한 미덕이며 보편적인 륜리이다. 그러나 일본에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6, 2021

로인들을 존대하고 잘 보살피며 가정과 사회의 웃사람으로 내세워주는것은 인간사회의 고상한 미덕이며 보편적인 륜리이다. 그러나 일본에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주석에게 답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주석에게 답전을 보내시였다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14일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6, 2021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14일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수리아대통령에게 답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수리아대통령에게 답전을 보내시였다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14일 수리아아랍공화국 대통령 바샤르 알 아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6, 2021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14일 수리아아랍공화국 대통령 바샤르 알 아

총격사건의 피해자로 되고있는 미국어린이들

총격사건의 피해자로 되고있는 미국어린이들

미국을 가리키는 대명사중의 하나인 《총기류범죄》가 날이 갈수록 심각해지고있으며 이로 인한 어린이들의 피해가 날로 늘어나고있다. 미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6, 2021

미국을 가리키는 대명사중의 하나인 《총기류범죄》가 날이 갈수록 심각해지고있으며 이로 인한 어린이들의 피해가 날로 늘어나고있다. 미

강국에로의 지름길

강국에로의 지름길

언제인가 유엔교육과학문화기구에서는 세계 여러 나라의 교육기간과 경제장성률의 호상관계를 분석한데 기초하여 교육기간을 1년만 늘여도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5, 2021

언제인가 유엔교육과학문화기구에서는 세계 여러 나라의 교육기간과 경제장성률의 호상관계를 분석한데 기초하여 교육기간을 1년만 늘여도

꾸바인민의 정의의 위업은 반드시 승리할것이다

꾸바인민의 정의의 위업은 반드시 승리할것이다

최근 꾸바정부는 11월 20일을 《국방의 날》로 정하고 11월 18~20일 전국적인 군사훈련을 진행하기로 결정하였다. 꾸바정부가 이번에 《국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5, 2021

최근 꾸바정부는 11월 20일을 《국방의 날》로 정하고 11월 18~20일 전국적인 군사훈련을 진행하기로 결정하였다. 꾸바정부가 이번에 《국

미국특유의 만성질병-인종차별행위

미국특유의 만성질병-인종차별행위

《인종차별》하면 제일먼저 미국을 떠올릴만큼 미국사회에서는 각종 인종차별행위가 꼬리를 물고 일어나고있다. 최근에만도 백인경찰이 흑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4, 2021

《인종차별》하면 제일먼저 미국을 떠올릴만큼 미국사회에서는 각종 인종차별행위가 꼬리를 물고 일어나고있다. 최근에만도 백인경찰이 흑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 동지의 동상에 이딸리아국제그룹 리사장이 꽃바구니를 보내여왔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 동지의 동상에 이딸리아국제그룹 리사장이 꽃바구니를 보내여왔다

만수대언덕에 높이 모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 동지의 동상에 조선로동당창건 76돐에 즈음하여 이딸리아국제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3, 2021

만수대언덕에 높이 모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 동지의 동상에 조선로동당창건 76돐에 즈음하여 이딸리아국제

여러 나라에서 토론회 진행

여러 나라에서 토론회 진행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 동지께서 조선로동당 총비서로 높이 추대되신 24돐과 당창건 76돐에 즈음하여 여러 나라에서 토론회가 진행되였다.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3, 2021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 동지께서 조선로동당 총비서로 높이 추대되신 24돐과 당창건 76돐에 즈음하여 여러 나라에서 토론회가 진행되였다.

믿기 어려운 신비한 현실

믿기 어려운 신비한 현실

조선에서는 학생소년들이 나라의 곳곳에 훌륭하게 꾸려진 소년궁전과 야영소들마다에서 과외교육의 혜택을 마음껏 누린다고 하는데 나라의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3, 2021

조선에서는 학생소년들이 나라의 곳곳에 훌륭하게 꾸려진 소년궁전과 야영소들마다에서 과외교육의 혜택을 마음껏 누린다고 하는데 나라의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싼 마리노집정관들이 답전을 보내여왔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싼 마리노집정관들이 답전을 보내여왔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싼 마리노공화국 집정관들인 쟌 까를로 벤뚜리니와 마르꼬 니꼴리니가 9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3, 2021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싼 마리노공화국 집정관들인 쟌 까를로 벤뚜리니와 마르꼬 니꼴리니가 9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적도기네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적도기네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적도기네공화국 대통령 오비앙 느게마 므바쏘고에게 12일 축전을 보내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2, 2021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적도기네공화국 대통령 오비앙 느게마 므바쏘고에게 12일 축전을 보내

메히꼬국회 하원 외교위원회 위원장 조선과의 친선협조관계발전을 위하여 노력할 의지 표명

메히꼬국회 하원 외교위원회 위원장 조선과의 친선협조관계발전을 위하여 노력할 의지 표명

7일 메히꼬합중국주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특명전권대사 송순룡은 메히꼬합중국 국회 하원 외교위원회 위원장 알프레도 페르마와 만나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2, 2021

7일 메히꼬합중국주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특명전권대사 송순룡은 메히꼬합중국 국회 하원 외교위원회 위원장 알프레도 페르마와 만나

인권유린과 침략행위는 절대로 묵인되지 말아야 한다

인권유린과 침략행위는 절대로 묵인되지 말아야 한다

최근 제네바에서 진행된 유엔인권리사회 제48차회의에서 미국과 서방에 대한 비난과 규탄의 목소리들이 울려나왔다. 중국, 꾸바, 베네수엘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2, 2021

최근 제네바에서 진행된 유엔인권리사회 제48차회의에서 미국과 서방에 대한 비난과 규탄의 목소리들이 울려나왔다. 중국, 꾸바, 베네수엘

세기를 넘어 변함없이 이어지는 친선

세기를 넘어 변함없이 이어지는 친선

10월 12일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로씨야련방사이에 외교관계가 설정된 날이다. 지금으로부터 73년전 조선인민의 위대한 수령 김일성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2, 2021

10월 12일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로씨야련방사이에 외교관계가 설정된 날이다. 지금으로부터 73년전 조선인민의 위대한 수령 김일성

무참히 짓밟히는 꽃망울, 활짝 피여나는 꽃송이들

무참히 짓밟히는 꽃망울, 활짝 피여나는 꽃송이들

인권에 대하여 론할 때 그 앞자리에는 언제나 아동권리가 놓인다. 그것은 이 문제가 전사회적, 전민족적, 전국가적, 전인류적견지에서 대단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2, 2021

인권에 대하여 론할 때 그 앞자리에는 언제나 아동권리가 놓인다. 그것은 이 문제가 전사회적, 전민족적, 전국가적, 전인류적견지에서 대단

범죄자들은 마땅히 국제사회의 준엄한 심판을 받아야 한다

범죄자들은 마땅히 국제사회의 준엄한 심판을 받아야 한다

최근 유엔인권리사회 제48차회의에서 안건 3항(모든 인권의 보호증진)에 대한 일반토의시 주권국가들을 반대하는 비법적인 군사적개입과 강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October 11, 2021

최근 유엔인권리사회 제48차회의에서 안건 3항(모든 인권의 보호증진)에 대한 일반토의시 주권국가들을 반대하는 비법적인 군사적개입과 강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