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nuary 22, 2022
KCNA Uriminzokkiri (Kr)

내가 본 두 운전사

Date: 16/10/2021 | Source: Uriminzokkiri (Kr)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주체110(2021)년 10월 16일 《우리 민족끼리》

얼마전 나는 며칠동안 통일거리에 자리잡고있는 보건성 치과병원을 다녀오면서 치료를 받았다.

어느날 오후 치과병원으로 가기 위해 뻐스정류소에 서있던 나는 감동적인 사실을 목격하게 되였다.

정류소의자에 한 중년녀인과 20대 처녀가 앉아있었는데 처녀는 두 눈을 감은채 그 녀인의 어깨에 머리를 기대고있었다. 창백한 얼굴과 이마에 내돋은 땀방울로 보아 어딘가 몸이 몹시 불편해하고있다는것이 대뜸 알렸다. 뻐스정류소에 모인 사람들도 처녀의 몸상태를 걱정하며 이제 뻐스가 오면 제일먼저 태워주자고 말하였다.

이때였다. 정류소앞을 지나가던 승용차 한대가 천천히 멈춰서더니 운전사가 내리는것이였다.

그는 녀인에게 다가가 처녀가 어디 아파서 그러는가, 어느 병원에 가려고 하는가를 몇마디 묻더니 녀인과 함께 처녀를 부축하여 승용차에 태우고 정류소를 떠나갔다.

그 광경을 바라보던 많은 사람들이 정말 고마운 운전사라고, 쉽지 않은 사람이라고 이구동성으로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그 운전사의 직장과 이름은 알수 없었으나 차번호만은 나의 뇌리에 뚜렷이 새겨졌다.

얼마나 아름다운 인간인가. 남의 아픔을 자신의 아픔으로 여기고 남을 위해 주저없이 나서는 운전사 …

멀어져가는 승용차의 뒤모습을 바라보는 나의 머리속에는 언제인가 해외출장길에서 목격했던 하나의 사실이 떠올랐다.

몇해전 어느 한 자본주의나라에 출장을 갔던 나는 늦은저녁 숙소로 돌아오고있었다. 어둑시근한 골목길을 지나 큰길로 나서려는데 얼마 멀지 않은 곳에서 갑자기 승용차가 급정거하는 아츠러운 소리와 함께 웬 녀자의 비명소리가 들려왔다. 놀라서 뛰여가보니 택시 한대가 건늠길을 지나가던 처녀를 들이받아 도로바닥에 쓰러뜨린 상태였고 주변에는 많은 사람들이 모여들고있었다.

그런데 이상한것은 모였던 사람들이 쓰러진 처녀를 무심히 바라보다가 뿔뿔이 제 갈길을 가는것이였다.

더욱 놀라운것은 택시운전사가 쓰러진 처녀를 싣고 병원으로 후송할 대신 황급히 발동을 걸고는 신음소리를 내며 몸을 뒤척이고있는 그 처녀를 깔아뭉개면서 뺑소니를 치는것이였다.

결국 그 처녀는 누구의 도움도 받지 못한채 그날밤 길바닥에서 숨을 거두었다.

우리 조국에서는 상상조차 할수 없는 현실을 목격한 나로서는 대경실색하지 않을수 없었다.

사회와 집단, 동지들과 인민들을 위한 좋은 일을 스스로 찾아하는 우리의 운전사와 사람을 깔아죽이는 자본주의사회의 운전사. 이 얼마나 극적인 대조인가.

하나의 물방울에도 온 우주가 비낀다는 말이 있다.

나는 두 운전사의 판이한 행동을 통하여서도 하나는 전체를 위하여, 전체는 하나를 위하여라는 집단주의정신이 사회의 기풍, 국풍으로 되고있는 우리의 사회주의제도가 얼마나 좋은가를 다시한번 느끼였다.

평양시 중구역 오탄동 강영일

More From Uriminzokkiri (Kr)

남조선의 경제실태와 어두운 전망에 대해 분석평가

남조선의 경제실태와 어두운 전망에 대해 분석평가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지난 7일과 9일, 19일 남조선언론 《프레시안》, 《경향신문》, 《민중의 소리》, 《서울경제

January 22, 2022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지난 7일과 9일, 19일 남조선언론 《프레시안》, 《경향신문》, 《민중의 소리》, 《서울경제

농업근로자로서의 본분을 다해나가겠다

농업근로자로서의 본분을 다해나가겠다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6차 정치국회의에서 위대한 수령님 탄생 110돐과 위대한 장군

January 22, 2022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6차 정치국회의에서 위대한 수령님 탄생 110돐과 위대한 장군

할아버지의 생일날에

할아버지의 생일날에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1월 22일은 나의 할아버지의 생일날이다.할아버지가 세상을 떠난지도 20년이 지났지만 가문의

January 22, 2022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1월 22일은 나의 할아버지의 생일날이다.할아버지가 세상을 떠난지도 20년이 지났지만 가문의

한 동포상공인이 받아안은 크나큰 사랑

한 동포상공인이 받아안은 크나큰 사랑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애국애족의 량심을 귀중히 여기시는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은혜로운 품속에서 늦게나마

January 22, 2022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애국애족의 량심을 귀중히 여기시는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은혜로운 품속에서 늦게나마

세상에 없는 정의 - 인민대중제일주의건축 우리 공화국의 건축은 인민대중제일주의건축이다.

세상에 없는 정의 - 인민대중제일주의건축 우리 공화국의 건축은 인민대중제일주의건축이다.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우리 당은 위대한 수령님들의 이민위

January 22, 2022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우리 당은 위대한 수령님들의 이민위

행복동이의 모습에서

행복동이의 모습에서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허, 우리 진호가 용쿠나. 오늘은 어떻게 일찍 깨났나요? 해가 서쪽에서 뜨려는가…》요새 겨

January 22, 2022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허, 우리 진호가 용쿠나. 오늘은 어떻게 일찍 깨났나요? 해가 서쪽에서 뜨려는가…》요새 겨

전력증산의 동음을 더 높이 울려 영광의 대축전을 빛내이겠다

전력증산의 동음을 더 높이 울려 영광의 대축전을 빛내이겠다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6차 정치국회의에 관한 소식을 뜨거운 격정속에 받아안은 우리

January 22, 2022

주체111(2022)년 1월 22일 《우리 민족끼리》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6차 정치국회의에 관한 소식을 뜨거운 격정속에 받아안은 우리

일제는 고종황제를 독살한 살인귀

일제는 고종황제를 독살한 살인귀

(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피로 얼룩진 일제의 조선침략사에는 조선봉건왕조의 최고주권자였던 고종황제를 독살한 특대형범죄도 기록

January 21, 2022

(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피로 얼룩진 일제의 조선침략사에는 조선봉건왕조의 최고주권자였던 고종황제를 독살한 특대형범죄도 기록

깨우쳐주신 봉사방법

깨우쳐주신 봉사방법

혁명일화(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주체101(2012)년 1월 어느날 보통강반에 새로 건설된 미래상점을 찾으

January 21, 2022

혁명일화(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주체101(2012)년 1월 어느날 보통강반에 새로 건설된 미래상점을 찾으

자세와 립장이 중요하다고 하시며

자세와 립장이 중요하다고 하시며

인민은 못잊습니다(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주체69(1980)년 1월 1일이였다.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일군들에게 우리는 수령

January 21, 2022

인민은 못잊습니다(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주체69(1980)년 1월 1일이였다.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일군들에게 우리는 수령

천연기념물-해칠보무지개바위

천연기념물-해칠보무지개바위

(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우리 나라 6대명산의 하나인 칠보산의 해칠보에는 천연기념물인 해칠보무지개바위가 있다.무지개바위의 높

January 21, 2022

(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우리 나라 6대명산의 하나인 칠보산의 해칠보에는 천연기념물인 해칠보무지개바위가 있다.무지개바위의 높

민족재생의 서광을 비쳐준 광복의 천리길

민족재생의 서광을 비쳐준 광복의 천리길

(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22일은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 광복의 천리길에 나서신 때로부터 97돐이 되는 날이다.1920년대초 조

January 21, 2022

(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22일은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 광복의 천리길에 나서신 때로부터 97돐이 되는 날이다.1920년대초 조

옥답으로 전변된 미루벌

옥답으로 전변된 미루벌

인민은 못잊습니다(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주체82(1993)년 3월 어느날 황해남도, 황해북도, 개성시농업부문 일군협의회를 지도하시

January 21, 2022

인민은 못잊습니다(평양 1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주체82(1993)년 3월 어느날 황해남도, 황해북도, 개성시농업부문 일군협의회를 지도하시

일제야만들의 치떨리는 국권유린행위

일제야만들의 치떨리는 국권유린행위

주체111(2022)년 1월 21일 《로동신문》조선에 대한 일제의 식민지통치는 력사상 그 류례를 찾아볼수 없는 가장 악랄하고 횡포무도한 통치

January 21, 2022

주체111(2022)년 1월 21일 《로동신문》조선에 대한 일제의 식민지통치는 력사상 그 류례를 찾아볼수 없는 가장 악랄하고 횡포무도한 통치

여러 예술단체와 기동예술선동대들 경제선동활동 일제히 전개

여러 예술단체와 기동예술선동대들 경제선동활동 일제히 전개

(평양 1월 20일발 조선중앙통신)여러 예술단체와 기동예술선동대들이 사회주의건설의 전면적발전을 이룩하기 위한 벅찬 투쟁으로 들끓고있

January 21, 2022

(평양 1월 20일발 조선중앙통신)여러 예술단체와 기동예술선동대들이 사회주의건설의 전면적발전을 이룩하기 위한 벅찬 투쟁으로 들끓고있

주체문학발전의 불멸의 대강

주체문학발전의 불멸의 대강

(평양 1월 20일발 조선중앙통신)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지금으로부터 30년전인 주체81(1992)년 1월 20일 불후의 고전적로작 《주

January 21, 2022

(평양 1월 20일발 조선중앙통신)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지금으로부터 30년전인 주체81(1992)년 1월 20일 불후의 고전적로작 《주

목표는 정확하게, 실천은 완강하게

목표는 정확하게, 실천은 완강하게

주체111(2022)년 1월 21일 《로동신문》경공업부문의 공장, 기업소들에서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4차전원회의가 제시한 과업들을 무조건 수

January 21, 2022

주체111(2022)년 1월 21일 《로동신문》경공업부문의 공장, 기업소들에서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4차전원회의가 제시한 과업들을 무조건 수

식료공업발전에 절실한 과학기술적문제 해결

식료공업발전에 절실한 과학기술적문제 해결

주체111(2022)년 1월 21일 《로동신문》국가과학원 미생물학연구소의 과학자들이 식료공업부문에서 절박하게 제기되는 당문제를 해결하는데

January 21, 2022

주체111(2022)년 1월 21일 《로동신문》국가과학원 미생물학연구소의 과학자들이 식료공업부문에서 절박하게 제기되는 당문제를 해결하는데

인민들이 실질적인 덕을 보게

인민들이 실질적인 덕을 보게

혁명일화(평양 1월 20일발 조선중앙통신)주체102(2013)년 10월 어느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새로 건설한 국가과학원 중앙버섯연구소

January 21, 2022

혁명일화(평양 1월 20일발 조선중앙통신)주체102(2013)년 10월 어느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새로 건설한 국가과학원 중앙버섯연구소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