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cember 07, 2021
KCNA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카나다는 고질적인 대미추종자세를 버려야 한다

Date: 23/11/2021 | Sourc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얼마전 카나다외무성 대변인은 유엔의 대조선《제재》를 전적으로 지지한다는 립장을 표명하면서 우리의 《인권문제》까지 걸고드는 정치적도발을 걸어왔다.

우리는 미국의 주도하에 유엔안보리사회에서 조작된 《제재결의》들을 인정해본적이 없으며 제재완화에 련련하지도 않는다.

하지만 카나다당국이 두 나라관계를 해치는 란폭한 발언으로 우리 국가의 존엄을 건드린데 대해서는 좌시할수 없다.

카나다로 말하면 미국의 지시봉에 따라 중국통신장비업체 화위공사의 재정책임자를 불법억류하였다가 그 대가를 톡톡히 치른 나라이며 원주민학생들에 대한 대량학살행위를 감행한 쓰라린 과거를 안고있는 인권범죄국이다.

력사적으로 카나다는 미국에 추종하여 반공화국압살책동에 누구보다 앞장서왔다.

지난 세기 50년대에 《유엔군》의 모자를 쓴 미국의 사촉밑에 태평양을 건너와 조선전쟁에 투입된 카나다군의 수많은 병력수는 무려 2만 6 791명에 달하였으며 전쟁에 동원된 각종 살인장비들이 우리 인민을 무참히 살해하는데 리용된 사실을 우리는 지금도 잊지 않고있다.

새 세기에 들어와 카나다의 대조선적대시정책은 보다 로골화되였다.

2011년 8월 카나다는 우리 나라에 대한 자국의 수입과 수출, 금융봉사, 기술이전, 선박 및 비행기들의 령해 및 령공통과 등을 금지하는 《특별경제조치법》을 제정하였으며 그 적용범위를 계속 확대하고있다.

미국의 대조선제재법의 카나다판본인 《특별경제조치법》에 따라 올해에만도 카나다는 《해상제재위반》행위감시의 명목으로 조선반도주변에 호위함과 초계기를 들이미는 군사적도발까지 감행하였다.

2018년 1월 15일 카나다는 조선전쟁참전국들과 일본을 비롯한 20개 나라들의 참가밑에 《조선반도의 안보 및 안정에 관한 뱅쿠버회의》라는것을 벌려놓고 우리가 핵계획을 중지할 때까지 대조선압박공세를 더욱 강화할것을 공약하는 놀음을 벌려놓았다.

이런 불미스러운 나라가 미국으로부터 불공정한 무역거래를 강요당하고있는 제처지를 망각하고 우리를 걸고들며 분별없이 설쳐대고있는것은 가소로운짓이다.

2001년 2월 1일 조선과 카나다사이에 외교관계가 설정된 후 20년이 지났지만 카나다의 맹목적인 대미추종자세로 하여 쌍무관계는 여전히 눈석이를 맞이하지 못하고있다.

카나다가 진정으로 우리와의 관계발전에 관심이 있다면 《조선카나다쌍무관계강화를 위한 로정도》리행에 열성을 내는것이 좋을것이다.

그렇지 않고 지금처럼 미국에 맹종맹동하다가는 미국의 《앵무새》라는 불명예스러운 칭호를 영원히 벗지 못할것이다.

조선카나다협조사 집행국장 김정식

More From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현대판 인종차별행위가 판을 치는 암흑사회

현대판 인종차별행위가 판을 치는 암흑사회

《인권표본국》, 《인권재판관》으로 자처하는 미국에서 철부지어린이들과 외국류학생들을 상대로 극도의 인종차별행위가 공공연히 계속 감

December 06, 2021

《인권표본국》, 《인권재판관》으로 자처하는 미국에서 철부지어린이들과 외국류학생들을 상대로 극도의 인종차별행위가 공공연히 계속 감

세계의 비난을 받는 《퇴보한 민주주의국가》

세계의 비난을 받는 《퇴보한 민주주의국가》

얼마전 스웨리예에 본부를 두고있는 《국제민주주의 및 선거협조연구소》가 《2021전지구민주주의상황》이라는 보고서를 통해 미국사회의

December 06, 2021

얼마전 스웨리예에 본부를 두고있는 《국제민주주의 및 선거협조연구소》가 《2021전지구민주주의상황》이라는 보고서를 통해 미국사회의

유럽동맹은 허황하기 그지없는 《인권》소동을 그만두어야 한다

유럽동맹은 허황하기 그지없는 《인권》소동을 그만두어야 한다

얼마전 유엔총회 제76차회의 3위원회에서 유럽동맹이 제출한 반공화국《인권결의》가 강압채택되였다. 이번 《결의》도 유럽동맹이 대조선

December 05, 2021

얼마전 유엔총회 제76차회의 3위원회에서 유럽동맹이 제출한 반공화국《인권결의》가 강압채택되였다. 이번 《결의》도 유럽동맹이 대조선

아쎔은 바로 처신해야 한다

아쎔은 바로 처신해야 한다

11월 25~26일 《공동의 발전을 위한 다무주의의 강화》의 주제로 진행된 제13차 아쎔수뇌자회의에서는 다무주의에 기초하여 아시아와 유럽

December 05, 2021

11월 25~26일 《공동의 발전을 위한 다무주의의 강화》의 주제로 진행된 제13차 아쎔수뇌자회의에서는 다무주의에 기초하여 아시아와 유럽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타이국왕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타이국왕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타이왕국 국왕 마하 바지라롱콘 보딘드라데바야바랑쿤페하에게 5일

December 05, 2021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타이왕국 국왕 마하 바지라롱콘 보딘드라데바야바랑쿤페하에게 5일

미국은 지역의 안정과 평화의 파괴자

미국은 지역의 안정과 평화의 파괴자

지난 11월 22일 미국과 영국, 오스트랄리아사이에 해군핵추진정보교환협정이 체결되였다. 이로써 국제적인 론난을 산생시킨 말썽많은 오스

December 05, 2021

지난 11월 22일 미국과 영국, 오스트랄리아사이에 해군핵추진정보교환협정이 체결되였다. 이로써 국제적인 론난을 산생시킨 말썽많은 오스

강도우에 날강도

강도우에 날강도

얼마전 미국회조사국이 《2012-2021년 싸이버안보》라는 보고서에서 중국과 로씨야, 이란과 함께 우리 나라도 세계의 싸이버안보를 《위협

December 05, 2021

얼마전 미국회조사국이 《2012-2021년 싸이버안보》라는 보고서에서 중국과 로씨야, 이란과 함께 우리 나라도 세계의 싸이버안보를 《위협

영국은 제 집안의 렬악한 인권상황부터 바로잡아야 한다

영국은 제 집안의 렬악한 인권상황부터 바로잡아야 한다

11월 23일 영국은 외무상성명을 발표하여 30개 나라와 함께 우리 나라를 《인권우선대상국》으로 또다시 지정하였다. 영국이 인권재판관처

December 05, 2021

11월 23일 영국은 외무상성명을 발표하여 30개 나라와 함께 우리 나라를 《인권우선대상국》으로 또다시 지정하였다. 영국이 인권재판관처

흉악한 재침야욕의 발로

흉악한 재침야욕의 발로

11월 27일 일본수상 기시다가 아사까주둔지에서 진행된 륙상《자위대》사열식에서 우리의 자위적국방력강화조치들을 걸고들면서 《적기지공

December 04, 2021

11월 27일 일본수상 기시다가 아사까주둔지에서 진행된 륙상《자위대》사열식에서 우리의 자위적국방력강화조치들을 걸고들면서 《적기지공

모든 꿈이 이루어지는 나라

모든 꿈이 이루어지는 나라

지난 1월 평양산원에서는 8차례의 척추수술을 받은 38살의 하반신마비녀성이 옥동자를 낳고 만사람의 축복을 받으며 퇴원하였다. 의학기술

December 03, 2021

지난 1월 평양산원에서는 8차례의 척추수술을 받은 38살의 하반신마비녀성이 옥동자를 낳고 만사람의 축복을 받으며 퇴원하였다. 의학기술

위대한 사랑의 품속에 안겨사는 행복한 장애자들

위대한 사랑의 품속에 안겨사는 행복한 장애자들

1992년 유엔총회는 모든 성원국들이 장애자들을 사회생활에 인입시키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며 12월 3일을 《국제장애자의 날》로 정할데 대

December 03, 2021

1992년 유엔총회는 모든 성원국들이 장애자들을 사회생활에 인입시키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며 12월 3일을 《국제장애자의 날》로 정할데 대

우리 나라 외무상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리선권동지는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창건 46돐에 즈음하여 싸럼싸이 꼼마씻 외무상에게 2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December 03, 2021

우리 나라 외무상 리선권동지는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창건 46돐에 즈음하여 싸럼싸이 꼼마씻 외무상에게 2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김덕훈동지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정부 수상에게 축전

김덕훈동지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정부 수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 총리 김덕훈동지는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창건 46돐에 즈음하여 판캄 위파완 정부수상에게 2일 축전을 보

December 03, 2021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 총리 김덕훈동지는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창건 46돐에 즈음하여 판캄 위파완 정부수상에게 2일 축전을 보

김덕훈동지 스웨리예왕국 수상에게 축전

김덕훈동지 스웨리예왕국 수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 총리 김덕훈동지는 스웨리예왕국 수상으로 임명된 마그달레나 안데르쏜에게 1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두

December 03, 2021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 총리 김덕훈동지는 스웨리예왕국 수상으로 임명된 마그달레나 안데르쏜에게 1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두

우리 나라 외무상 로므니아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로므니아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리선권동지는 로므니아국경절에 즈음하여 보그단 루치안 아우레쓰꾸 외무상에게 1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두 나라사

December 02, 2021

우리 나라 외무상 리선권동지는 로므니아국경절에 즈음하여 보그단 루치안 아우레쓰꾸 외무상에게 1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두 나라사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주석에게 축하꽃바구니를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주석에게 축하꽃바구니를 보내시였다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창건 46돐에 즈음

December 02, 2021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창건 46돐에 즈음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주석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 주석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이며

December 02, 2021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라오스인민혁명당 중앙위원회 총비서이며

통할수없는 량면주의적술책

통할수없는 량면주의적술책

얼마전 중국외교부 대변인은 리뜨바정부가 대만당국의 《리뜨바주재 대만대표처》 설립을 승인한것과 관련하여 두 나라사이의 외교관계를

December 02, 2021

얼마전 중국외교부 대변인은 리뜨바정부가 대만당국의 《리뜨바주재 대만대표처》 설립을 승인한것과 관련하여 두 나라사이의 외교관계를

부강한 사회주의국가를 건설하기 위한 라오스인민의 투쟁

부강한 사회주의국가를 건설하기 위한 라오스인민의 투쟁

12월 2일은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창건 기념일이다. 뜻깊은 이날에 즈음하여 우리 인민은 라오스정부와 인민에게 열렬한 축하를 보내고

December 02, 2021

12월 2일은 라오스인민민주주의공화국창건 기념일이다. 뜻깊은 이날에 즈음하여 우리 인민은 라오스정부와 인민에게 열렬한 축하를 보내고

제 집안오물이나 청소하는것이 좋을것이다

제 집안오물이나 청소하는것이 좋을것이다

인간의 존엄과 권리를 무참히 짓밟고 사람들에게 노예의 운명을 강요하는것은 인류의 자주성실현과 문명발전을 가로막는 반인륜적범죄이며

December 02, 2021

인간의 존엄과 권리를 무참히 짓밟고 사람들에게 노예의 운명을 강요하는것은 인류의 자주성실현과 문명발전을 가로막는 반인륜적범죄이며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