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20, 2024
KCNA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조중친선의 해》 개막식 진행

Date: 13/04/2024 | Sourc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조중친선의 해》 개막식이 12일 동평양대극장에서 진행되였다.

개막식에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이며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인 최룡해동지와 당중앙위원회, 성, 중앙기관, 관계부문 일군들, 평양시의 근로자들과 청년학생들이 참가하였다.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중화인민공화국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 위원장인 조락제동지를 단장으로 하는 중화인민공화국 당 및 정부대표단 성원들과 중국예술단 성원들, 우리 나라 주재 중화인민공화국 특명전권대사 왕아군동지와 대사관 성원들, 체류중 중국손님들이 개막식에 참가하였다.

개막이 선언되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가와 중화인민공화국 국가가 장중하게 주악되였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 최룡해동지가 연설하였다.

최룡해동지는 조중친선관계사에 또 하나의 빛나는 페지로 아로새겨지게 될 2024년 《조중친선의 해》 개막식에 참가하기 위하여 우리 나라를 공식친선방문하고있는 조락제동지를 단장으로 하는 중국 당 및 정부대표단과 중국예술단을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정부, 인민의 이름으로 열렬히 환영하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와 존경하는 습근평동지께서 사회주의를 핵으로 하는 전통적인 친선협조관계를 가일층 승화발전시켜나가려는 드팀없는 의지를 안으시고 외교관계설정 75돐이 되는 올해를 《조중친선의 해》로 선포하시였다고 하면서 그는 조중친선은 반제자주와 평화, 사회주의위업실현을 위한 장구한 려정에서 피로써 맺어지고 계승발전되여온 불패의 친선이며 공동의 소중한 재부이라고 강조하였다.

그는 조중 두 나라의 대지에는 형제적인민의 자유와 해방, 령토완정을 위하여 청춘도 생명도 서슴없이 바친 유명무명의 혁명선렬들의 피가 슴배여있으며 전투적우의와 형제의 정으로 꽃피운 미담들이 수없이 아로새겨져있다고 하면서 조중관계는 결코 지리적으로 가까와서만이 아니라 공동의 위업을 위한 간고한 투쟁과정에 굳건히 맺어지고 공고화된것으로 하여 더욱더 값비싸고 고귀한것이라고 말하였다.

최룡해동지는 오늘 조중친선이 두 당, 두 나라 수뇌분들의 현명한 령도와 각별한 관심속에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하고있는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조중관계의 바통이 굳건히 이어지고 그 생활력이 남김없이 떨쳐지고있는 시기에 《조중친선의 해》를 의의있게 기념하는것은 조중친선의 비약적발전을 추동하고 사회주의위업에 대한 호상 지지와 협조를 더욱 강화하는 힘있는 원동력으로 된다고 그는 지적하였다.

사회주의기치높이 강국건설의 새 지평을 향한 조중 두 나라의 전진보폭이 커질수록 제국주의자들의 방해책동은 더욱더 악랄해질것이며 이는 두 당, 두 나라가 세기를 이어 다져온 전투적우의와 단결의 위력을 전면적으로 발양시킬것을 요구하고있다고 하면서 최룡해동지는 력사의 온갖 도전과 풍파속에서도 자기의 본태를 꿋꿋이 지켜온 조중친선관계를 계속 활력있게 승화발전시켜나가려는 우리 당과 공화국정부의 확고부동한 립장과 의지를 피력하였다.

다음으로 중화인민공화국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 위원장 조락제동지가 연설하였다.

조락제동지는 중조 두 나라 외교관계설정 75돐이 되는 해에 조선동지들과 한자리에 모여 《중조친선의 해》 개막식을 개최하게 된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하면서 중국당과 정부, 중국인민을 대표하여 조선당과 정부, 조선인민에게 따뜻한 인사와 훌륭한 축원을 보내였다.

중국과 조선은 산과 강이 잇닿아있는 사회주의의 친선적린방이라고 하면서 그는 과거를 돌이켜보면 쌍방은 운명을 함께 하면서 피로써 위대한 전투적우의를 맺었으며 정성을 다해 굳게 뭉쳐 공동의 리익과 국제사회의 정의를 지켜왔다고 말하였다.

그는 국제정세가 어떻게 변하든 두 당, 두 나라 로세대령도자들께서 친히 마련해주시고 키워주신 전통적인 중조친선이 뿌리가 깊어지고 세월이 흐를수록 더욱 굳건해졌으며 귀중한 재부로 된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습근평총서기동지께서와 김정은 총비서동지께서 과거를 계승하고 미래를 내다보면서 방향을 가리켜주시고 길을 잡아주시며 설계도를 펼쳐주심으로써 중조관계발전에서 근본적인 지침과 무한한 원동력이 마련되였다고 그는 지적하였다.

그는 중국측은 새로운 시기와 새로운 정세하에 이루어진 중조관계발전의 풍만한 성과에 대해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고 하면서 전통적인 중조친선관계를 훌륭히 수호하고 훌륭히 공고히 하고 훌륭히 발전시켜나가는것은 중국당과 정부의 시종일관한 전략적인 방침이라고 강조하였다.

조락제동지는 두 당, 두 나라 최고령도자들께서 같이 하신 중요한 공동인식을 철저히 관철하며 외교관계설정 75돐 및 《중조친선의 해》를 계기로 전략적호상신뢰를 심화하고 교류와 협력을 증진시킴으로써 시대와 더불어 중조친선의 새로운 장을 함께 펼쳐나갈 중국당과 정부의 확고부동한 의지를 피력하였다.

이어 두 나라의 관록있는 예술단체들이 출연하는 개막식 합동공연이 있었다.

공연무대에는 《조중친선의 해》 개막을 뜻깊게 장식하기 위해 두 나라 예술인들이 성의껏 준비한 다채로운 종목들이 올랐다.

출연자들은 사회주의위업의 정당성과 진리성을 신념으로 간직하고 투쟁해온 장구한 년대에 높이 발휘된 조중 두 나라 인민들의 숭고한 애국주의정신과 혁명적기개, 고상한 미풍량속을 풍부하고 세련된 예술적기량과 안삼블로 인상깊게 보여주었다.

두 나라 예술인들이 뜻과 마음을 합쳐 펼치는 종목들은 공연분위기를 고조시키였다.

조중친선단결의 불패성과 불변성을 과시하며 공연의 절정을 장식한 중국노래 《붉은기 펄펄》, 조선노래 《우리의 국기》와 《조중친선은 영원하리라》를 통하여 출연자들은 두 나라 당과 정부와 인민의 의지이고 력사이며 미래인 조중친선은 년대와 년대를 이어 굳건하리라는것을 격조높이 구가하였다.

친선의 정을 두터이 하며 감동과 즐거움으로 충만된 공연은 관람자들의 절찬을 받았다.

공연성과를 축하하여 출연자들에게 꽃바구니들이 전달되였다.

최룡해동지와 조락제동지는 무대에 올라 예술인들의 공연성과를 축하해주고 그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었다.(끝)

More From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은 20일 다음과 같은 담화를 발표하였다. 최근 미국가핵안전보장국은 현 미행정부집권이래 3번째로

May 20,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은 20일 다음과 같은 담화를 발표하였다. 최근 미국가핵안전보장국은 현 미행정부집권이래 3번째로

사회악의 만연으로 부모를 잃고있는 미국의 불쌍한 어린이들

사회악의 만연으로 부모를 잃고있는 미국의 불쌍한 어린이들

얼마전 미국언론 《헬스데이 뉴스》는 2020년에 부모를 잃은 국내어린이수와 관련한 새로운 조사보고서가 발표되였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May 20, 2024

얼마전 미국언론 《헬스데이 뉴스》는 2020년에 부모를 잃은 국내어린이수와 관련한 새로운 조사보고서가 발표되였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기다리신 사연

기다리신 사연

세상사람들은 누구나 추억깊은 유년시절에 명승지들과 대자연을 탐승하며 끝없는 호기심과 즐거움의 세계에 빠져들던 야영의 나날을 잊지

May 19, 2024

세상사람들은 누구나 추억깊은 유년시절에 명승지들과 대자연을 탐승하며 끝없는 호기심과 즐거움의 세계에 빠져들던 야영의 나날을 잊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권정근 미국담당국장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권정근 미국담당국장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권정근 미국담당국장은 18일 다음과 같은 담화를 발표하였다. 최근 미국무성이 저들의 《반테로노력》에 협

May 18,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권정근 미국담당국장은 18일 다음과 같은 담화를 발표하였다. 최근 미국무성이 저들의 《반테로노력》에 협

우리 나라 외무상 로씨야련방 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로씨야련방 외무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로씨야련방 외무상으로 다시 임명된 쎄르게이 윅또로비치 라브로브동지에게 16일 축전을 보내

May 18,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로씨야련방 외무상으로 다시 임명된 쎄르게이 윅또로비치 라브로브동지에게 16일 축전을 보내

김덕훈동지 싱가포르공화국 수상에게 축전

김덕훈동지 싱가포르공화국 수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총리 김덕훈동지는 싱가포르공화국 수상으로 취임한 로렌스 웡에게 16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나라의 복리

May 18,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총리 김덕훈동지는 싱가포르공화국 수상으로 취임한 로렌스 웡에게 16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나라의 복리

우리 나라 외무상에게 네팔정부 부수상 겸 외무상이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에게 네팔정부 부수상 겸 외무상이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네팔사이의 외교관계설정 50돐에 즈음하여 외무상 최선희동지에게 나라얀 까지 쉬레스타 네팔정부 부수상 겸 외

May 17,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네팔사이의 외교관계설정 50돐에 즈음하여 외무상 최선희동지에게 나라얀 까지 쉬레스타 네팔정부 부수상 겸 외

우리 나라 외무상 네팔정부 부수상 겸 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네팔정부 부수상 겸 외무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네팔사이의 외교관계설정 50돐에 즈음하여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나라얀 까지 쉬레스타 네팔정부 부수상 겸 외무

May 17,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네팔사이의 외교관계설정 50돐에 즈음하여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나라얀 까지 쉬레스타 네팔정부 부수상 겸 외무

로씨야련방주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신홍철특명전권대사 담화발표

로씨야련방주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신홍철특명전권대사 담화발표

로씨야련방주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신홍철특명전권대사가 16일 발표한 담화 《반인륜적인 극악한 테로행위는 반드시 계산되는 법이다

May 16, 2024

로씨야련방주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신홍철특명전권대사가 16일 발표한 담화 《반인륜적인 극악한 테로행위는 반드시 계산되는 법이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박명호 중국담당 부상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박명호 중국담당 부상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박명호 중국담당 부상이 16일 발표한 담화 《과 로 일관된 대한민국외교가 얻을것이란 수치와 파멸뿐이다》

May 16,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박명호 중국담당 부상이 16일 발표한 담화 《과 로 일관된 대한민국외교가 얻을것이란 수치와 파멸뿐이다》

중국외교부 대변인 미국이 조작한 《중국의 생산능력과잉론》 일축

중국외교부 대변인 미국이 조작한 《중국의 생산능력과잉론》 일축

얼마전 중국외교부 대변인은 《중국의 생산능력과잉》이 세계경제에 미치는 후과에 대해 우려를 표시한 미국무장관 블링컨의 발언을 일축하

May 15, 2024

얼마전 중국외교부 대변인은 《중국의 생산능력과잉》이 세계경제에 미치는 후과에 대해 우려를 표시한 미국무장관 블링컨의 발언을 일축하

서방의 이중기준행위는 파렴치성의 극치

서방의 이중기준행위는 파렴치성의 극치

최근 로씨야 인터네트신문 《이노스미》가 《우크라이나와 이스라엘에 대한 서방의 이중기준》이라는 표제밑에 서방의 이중기준행위를 비난

May 15, 2024

최근 로씨야 인터네트신문 《이노스미》가 《우크라이나와 이스라엘에 대한 서방의 이중기준》이라는 표제밑에 서방의 이중기준행위를 비난

우리 나라 외무상 타이왕국 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타이왕국 외무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타이왕국 외무상으로 임명된 마리스 쌍기암퐁싸에게 13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두 나라

May 15,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타이왕국 외무상으로 임명된 마리스 쌍기암퐁싸에게 13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두 나라

김덕훈동지 로씨야련방 정부수상에게 축전

김덕훈동지 로씨야련방 정부수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총리 김덕훈동지는 로씨야련방 정부수상으로 다시 임명된 미하일 울라지미로비치 미슈스찐동지에게 13일 축전

May 14,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총리 김덕훈동지는 로씨야련방 정부수상으로 다시 임명된 미하일 울라지미로비치 미슈스찐동지에게 13일 축전

세기를 이어오는 조선이란친선관계

세기를 이어오는 조선이란친선관계

반제자주의 공동위업을 실현하는 길에서 끊임없이 공고발전되여온 조선과 이란사이의 전통적인 친선관계력사의 갈피에는 지금으로부터 35년

May 14, 2024

반제자주의 공동위업을 실현하는 길에서 끊임없이 공고발전되여온 조선과 이란사이의 전통적인 친선관계력사의 갈피에는 지금으로부터 35년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쓰르비아대통령이 답전을 보내여왔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쓰르비아대통령이 답전을 보내여왔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쓰르비아공화국 대통령 알렉싼다르 부취츠가 3월 4일 답전을 보내여왔

May 13,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쓰르비아공화국 대통령 알렉싼다르 부취츠가 3월 4일 답전을 보내여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외정책실장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외정책실장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외정책실장이 12일 발표한 담화의 전문은 다음과 같다. 최근 미국의 동맹국들이 유엔《제재》위반행위를

May 13,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외정책실장이 12일 발표한 담화의 전문은 다음과 같다. 최근 미국의 동맹국들이 유엔《제재》위반행위를

우리 나라 외무상 쓰르비아공화국 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쓰르비아공화국 외무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쓰르비아공화국 외무상으로 임명된 마르꼬 듀리츠에게 9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나라의

May 13,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쓰르비아공화국 외무상으로 임명된 마르꼬 듀리츠에게 9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나라의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 담화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은 12일 다음과 같은 담화를 발표하였다. 10일 유엔총회 제10차 긴급특별회의에서는 얼마전 미국이

May 12,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은 12일 다음과 같은 담화를 발표하였다. 10일 유엔총회 제10차 긴급특별회의에서는 얼마전 미국이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아랍사회부흥당 총비서인 수리아아랍공화국 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아랍사회부흥당 총비서인 수리아아랍공화국 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아랍사회부흥당 총비서이며 수리아아랍공화

May 10, 2024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아랍사회부흥당 총비서이며 수리아아랍공화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