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e 15, 2024
KCNA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박명호 중국담당 부상 담화발표

Date: 16/05/2024 | Sourc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박명호 중국담당 부상이 16일 발표한 담화 《<청탁>과 <구걸>로 일관된 대한민국외교가 얻을것이란 수치와 파멸뿐이다》의 전문은 다음과 같다.

며칠전 대한민국 외교부 장관 조태렬이 중국을 행각하였다.

골수에까지 들어찬 대미, 대일사대굴종과 반국민적인 악정이 불러온 내우외환의 극심한 위기에 빠져 허덕이는 대한민국의 외교수장이 급기야 해외나들이에 나선 리유에 대해서는 구태여 설명할 필요가 없다고 본다.

망망대해에 정처없이 떠도는 대한민국이라는 향방잃은 난파직전의 쪽배가 어느 해류를 타고 어느쪽으로 밀려가든 그 또한 전혀 개의치 않는다.

허나 이번에 조태렬이 우리 국가의 존위와 위상에 먹칠을 해보려고 불손하게 놀아댄데 대해서는 그저 스쳐지날수 없다.

이번 행각기간 조태렬은 《북이 통일을 부정하고 남북을 적대관계로 규정하였다.》느니, 《위협적언사와 각종 도발을 통해 조선반도를 비롯한 지역의 긴장을 고조시키는데 대해 우려를 표시한다.》느니 하며 횡설수설하였다.

그런가 하면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정, 북의 비핵화를 위해 건설적인 역할》을 거듭 당부하였다고도 한다.

그야말로 적반하장의 극치라 해야 할것이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정권종말》을 운운하며 침략적성격의 전쟁연습을 년중내내 매일과 같이 벌려놓으면서 조선반도를 포함한 동북아시아지역을 세계최악의 열점지대로, 일촉즉발의 전쟁화약고로 만들어놓은 장본인이 과연 누구인가 하는것은 온 세상이 다 알고있다.

조선반도정세악화의 근원과 병집은 다름아닌 미국과 그에 추종하는 대한민국에게 있다.

한국이 아무리 흑백을 전도하며 잔머리를 굴리고 말재간을 피워 피해자흉내를 낸다고 하여 이제 더는 그에 얼려넘어갈 사람이 없으며 조한관계는 되돌려세울수 없게 되여있다.

중국의 안전권가까이에 한치한치 근접하고있는 미국주도의 반중국군사동맹권에 솔선 두발을 잠그고나선 하수인의 신분으로 중화인민공화국의 수도에 찾아가 그 무슨 《건설적인 역할》에 대해 운운한것은 대한민국의 후안무치함과 철면피성을 극명하게 보여주는 대목이다.

이번에 조태렬이 도담하게도 《제로썸도박을 찬성하지 않는다.》느니, 《한중협조의 새로운 국면을 공동으로 개척할 용의가 있다.》느니 하며 제법 호기를 떨어댔는데 미국이라는 전쟁마부가 미친듯이 몰아대는 《신랭전》마차에 사지가 꽁꽁 묶여있는 처지에 과연 수족을 스스로 풀고 뛰여내릴 용기나 있는지 묻지 않을수 없다.

한국외교부 장관의 이번 행각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대한 적대감과 거부감이 병적으로 체질화된 족속들과는 추호도 공존, 공생할수 없으며 조선반도정세불안정의 악성근원과 주되는 병집인 미국과 그에 추종하는 한국이 있는한 지역의 정세는 언제 가도 안정을 회복할수 없다는것을 여실히 보여주었다.

주권은 국권이고 국권은 곧 생명이다.

지금의 환경에서 우리의 안전권을 수호하는것은 주권수호와 그 행사에서 첫째가는 문제로 나서고있다.

한국외교관들이 20세기 케케묵은 정객들의 외교방식인 청탁과 구걸외교로 아무리 그 누구에게 건설적역할을 주문한다고 해도 우리는 자기의 생명과도 같은 주권적권리를 절대로 포기하지 않을것이다.

한국의 정객들은 비굴하고 추한 꼴로 국제사회의 혐오와 환멸을 자아내지 말고 외세와 야합하여 지역정세를 파국에로 몰아넣는 행위부터 당장 중지해야 한다.

풍전촉화의 운명에 처한 《윤석열》호난파선이 수장되는것은 시간문제이다.(끝)

More From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R)

쁠럭불가담공보는 정의와 진리의 대변자가 되여야 한다

쁠럭불가담공보는 정의와 진리의 대변자가 되여야 한다

1993년 6월 15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수도 평양에서는 30여개나라 공보상들을 포함한 60여개나라 대표단들의 참가하에 제4차 쁠럭불

June 15, 2024

1993년 6월 15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수도 평양에서는 30여개나라 공보상들을 포함한 60여개나라 대표단들의 참가하에 제4차 쁠럭불

로씨야대사관 성원들 해방탑과 쏘련군렬사들의 묘에 화환 진정

로씨야대사관 성원들 해방탑과 쏘련군렬사들의 묘에 화환 진정

로씨야국경절에 즈음하여 우리 나라 주재 로씨야련방대사관 성원들이 12일 해방탑에 화환을 진정하였다. 알렉싼드르 마쩨고라 특명전권대사

June 13, 2024

로씨야국경절에 즈음하여 우리 나라 주재 로씨야련방대사관 성원들이 12일 해방탑에 화환을 진정하였다. 알렉싼드르 마쩨고라 특명전권대사

우리 나라 외무상 로씨야련방 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로씨야련방 외무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로씨야의 날에 즈음하여 외무상 쎄르게이 윅또로비치 라브로브동지에게 12일 축전을 보내였다

June 13,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로씨야의 날에 즈음하여 외무상 쎄르게이 윅또로비치 라브로브동지에게 12일 축전을 보내였다

우리 나라 외무상 필리핀공화국 외무상에게 축전

우리 나라 외무상 필리핀공화국 외무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필리핀독립 126돐에 즈음하여 루이스 엔리께 아우스트리아 곤잘레즈 마날로 외무상에게 12일

June 13,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 최선희동지는 필리핀독립 126돐에 즈음하여 루이스 엔리께 아우스트리아 곤잘레즈 마날로 외무상에게 12일

김덕훈동지 인디아공화국 수상에게 축전

김덕훈동지 인디아공화국 수상에게 축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 총리 김덕훈동지는 인디아공화국 수상으로 다시 취임한 나렌드라 모디에게 10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두

June 12,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 총리 김덕훈동지는 인디아공화국 수상으로 다시 취임한 나렌드라 모디에게 10일 축전을 보내였다. 축전은 두

로씨야특명전권대사 국경절에 즈음하여 연회 마련

로씨야특명전권대사 국경절에 즈음하여 연회 마련

국경절에 즈음하여 알렉싼드르 마쩨고라 우리 나라 주재 로씨야련방 특명전권대사가 11일 대동강외교단회관에서 연회를 마련하였다. 연회에

June 12, 2024

국경절에 즈음하여 알렉싼드르 마쩨고라 우리 나라 주재 로씨야련방 특명전권대사가 11일 대동강외교단회관에서 연회를 마련하였다. 연회에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필리핀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필리핀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필리핀공화국 대통령 페르디난드 로무알데즈 마르코스 쥬니오에게 12

June 12,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필리핀공화국 대통령 페르디난드 로무알데즈 마르코스 쥬니오에게 12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로씨야련방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로씨야련방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로씨야련방 대통령 울라지미르 울라지미로비치 뿌찐동지에게 12일 축

June 12,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로씨야련방 대통령 울라지미르 울라지미로비치 뿌찐동지에게 12일 축

중국 미국의 비법적이고 일방적인 제재람용 비난

중국 미국의 비법적이고 일방적인 제재람용 비난

얼마전 중국외교부 대변인은 미군수산업과 그 고위관리들에 대한 중국의 제재결정이 대미보복조치라는것을 시사하면서 바이든행정부가 각종

June 11, 2024

얼마전 중국외교부 대변인은 미군수산업과 그 고위관리들에 대한 중국의 제재결정이 대미보복조치라는것을 시사하면서 바이든행정부가 각종

보건피해사건을 통해 본 영국의 인권상황

보건피해사건을 통해 본 영국의 인권상황

지난 5월 20일 영국오염혈액조사위원회는 오염혈액제제와 수혈로 영국력사상 최대규모의 보건피해사건이 발생한것과 관련한 최종보고서를

June 11, 2024

지난 5월 20일 영국오염혈액조사위원회는 오염혈액제제와 수혈로 영국력사상 최대규모의 보건피해사건이 발생한것과 관련한 최종보고서를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스웨리예국왕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스웨리예국왕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6일 스웨리예왕국 국왕 까를 구스타프 16세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June 07,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서 6일 스웨리예왕국 국왕 까를 구스타프 16세에게 축전을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짐바브웨공화국 대통령이 답전을 보내여왔다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짐바브웨공화국 대통령이 답전을 보내여왔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짐바브웨공화국 대통령 에머쓴 담부조 음난가그와가 5월 28일 답전을

June 07,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께 짐바브웨공화국 대통령 에머쓴 담부조 음난가그와가 5월 28일 답전을

혁명의 억센 뿌리

혁명의 억센 뿌리

이 땅우에 조선혁명의 붉은 피를 순결무구하게 물려받은 믿음직한 계승자들의 대오가 태양의 빛발아래 수백만의 백화로 만발하여 우리 혁명

June 06, 2024

이 땅우에 조선혁명의 붉은 피를 순결무구하게 물려받은 믿음직한 계승자들의 대오가 태양의 빛발아래 수백만의 백화로 만발하여 우리 혁명

《침략으로 인한 무고한 어린이희생자의 날》을 맞으며

《침략으로 인한 무고한 어린이희생자의 날》을 맞으며

6월 4일은 《침략으로 인한 무고한 어린이희생자의 날》이다. 1982년 8월 유엔총회 특별회의에서 이 날이 제정된 때로부터 수십년세월이 흘

June 04, 2024

6월 4일은 《침략으로 인한 무고한 어린이희생자의 날》이다. 1982년 8월 유엔총회 특별회의에서 이 날이 제정된 때로부터 수십년세월이 흘

중국 필리핀에 지상배비형중거리미싸일을 배치한 미국을 규탄

중국 필리핀에 지상배비형중거리미싸일을 배치한 미국을 규탄

얼마전 중국국방부 보도대변인은 미군이 《토마호크》미싸일을 발사할수 있는 《타이폰》체계를 필리핀으로 운반하여 군사연습에 참가시킨

June 04, 2024

얼마전 중국국방부 보도대변인은 미군이 《토마호크》미싸일을 발사할수 있는 《타이폰》체계를 필리핀으로 운반하여 군사연습에 참가시킨

국가수반과 슈뢰데르가정

국가수반과 슈뢰데르가정

1984년 6월 1일 민주도이췰란드의 프랑크-페테르 슈뢰데르가정에 큰 경사가 났다. 당시 민주도이췰란드를 친선방문하시던 위대한 김일성

June 01, 2024

1984년 6월 1일 민주도이췰란드의 프랑크-페테르 슈뢰데르가정에 큰 경사가 났다. 당시 민주도이췰란드를 친선방문하시던 위대한 김일성

두 제도에서 맞는 하루

두 제도에서 맞는 하루

오늘은 이른 새벽부터 온 나라의 거리와 마을들이 잠에서 깨여나 흥성거린다. 집집마다 쉼없이 재롱부리며 명절옷을 입어보느라 여념없는

June 01, 2024

오늘은 이른 새벽부터 온 나라의 거리와 마을들이 잠에서 깨여나 흥성거린다. 집집마다 쉼없이 재롱부리며 명절옷을 입어보느라 여념없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김선경 국제기구담당 부상 담화 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김선경 국제기구담당 부상 담화 발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김선경 국제기구담당 부상이 30일에 발표한 담화의 전문은 다음과 같다. 28일 유엔사무총장 구떼헤스는 대

May 30, 2024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김선경 국제기구담당 부상이 30일에 발표한 담화의 전문은 다음과 같다. 28일 유엔사무총장 구떼헤스는 대

국가발전의 강력한 주축

국가발전의 강력한 주축

수도 평양의 북쪽관문에 우리 청년들의 충정과 위훈, 력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또 하나의 새 거리, 현대적인 전위거리가 위대한 김정은

May 30, 2024

수도 평양의 북쪽관문에 우리 청년들의 충정과 위훈, 력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또 하나의 새 거리, 현대적인 전위거리가 위대한 김정은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