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31, 2020
KCNA Ryugyong

주석님과 성구속담(5)

Date: 10/10/2019 | Source: Ryugyong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아버지주머니 돈도 제 돈같지 못하다

주체54(1965)년 6월 어느날이였다.

이날 위대한 주석님께서는 일군들을 친히 부르시여 요사이 일이 잘되는가고 물으시며 군인건설자들이 건설하고있는 공장실태를 료해하시였다.

위대한 주석님께서는 일군들의 보고를 들으시고나시여 한동안 말없이 창밖을 내다보시다가 이윽하여 천천히 교시하시였다.

《전후 56년도에 내가 구라파나라들을 돌아보면서 생각이 복잡했습니다. 나라안에서는 종파놈들이 인민생활을 걸고 당을 공격하지, 같은 사회주의나라라고 하지만 범속한 말로 아버지주머니의 돈도 제 돈같지 못하다는 말도 있지 않습니까. ... 사회주의나라들이 전후에 우리에게 원조를 준것은 사실입니다. 우리는 거기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그런 인사도 할겸 한번 돌아보았습니다. 어떤 나라 수반이 영웅적조선인민의 수령이라고 찬양도 하고 경의도 표시한다고 하면서 전후복구건설의 어려운 처지에 리해를 가지고 대하는것은 그래도 나았습니다.

그러나 어떤 나라 사람은 재난을 겪고난 사람을 대하듯 동정이나 위안의 말부터 하려고 하였습니다. 우리가 마치 무엇을 달라고 손을 내밀기나 한듯이 말입니다. 그래서 나는 돌아오면서 비행기안에서 곁에 앉은 동무에게 <내 다시는 이런 걸음을 하지 않겠소.>라고 말했습니다.》

그러시면서 위대한 주석님께서는 그래서 자신께서는 어떻게 하나 우리 인민을 잘살게 하며 우리를 굽어보며 큰소리치려는 사람들, 큰 나라를 등에 업고 당을 공격해나선자들에게 본때를 보여야 하겠다는 결심을 더욱 굳히시였다고, 그래서 자신께서는 청산리도 찾아가고 대안전기공장도 찾아가고 많은 공장과 농촌들을 찾아 걷고 또 걸었다고, 동무들은 나의 의도를 잘 알고 앞으로 일을 더 잘해나가야 하겠다고 이르시였다. ...

* 아버지주머니 돈도 제 돈같지 못하다 :

아무리 부자간이라도 돈을 마음대로 쓸수는 없다는 뜻으로 아무리 친한 사이라 해도 네것내것이 따로 있음을 비겨 이르는 말.

새벽길을 걷는 사람이 찬이슬을 먼저 맞는다

주체43(1954)년 어느날이였다.

이날 어느 한 농장에서는 위대한 김일성주석님을 모시고 농업협동조합원들의 협의회가 진행되였다.

어버이주석님께서는 흥분으로하여 가슴들먹이는 조합원들을 둘러보시며 가까이에 앉은 한 조합원에게 조합이 조직되여 일하는것이 개인농때보다 어떤가고 물으시였다.

《참 좋습니다.》

조합원이 올리는 대답을 들으신 어버이주석님께서는 좋으면 어떤것이 좋은가고 물으시였다.

그 조합원은 그전에 개인농때는 혼자서 하루종일 일을 하고나면 맥이 빠지군 했는데 지금은 여럿이 함께 일을 합쳐 하니까 어떤 일이든지 힘든줄을 모르겠다고 말씀올리였다.

어버이주석님께서는 그의 대답을 주의깊게 들으시다가 또 무엇이 좋은가고 물으시였다.

그러나 그는 두손만 비비며 더 대답을 드리지 못하였다.

어버이주석님께서는 잠시 말씀이 없이 깊은 생각에 잠겨 계시였다.

얼마후 어버이주석님께서는 그러면 조합을 조직하였으니 어떻게 하면 개인농때보다 더 잘살수 있겠는가를 의논하여보자고 하시면서 그날 농업협동조합을 돌아보시며 느끼신바를 이야기하시였다.

어버이주석님께서는 계속하여 처음으로 농업협동조합을 관리운영하다보니 물론 많은 애로와 난관이 있을수 있다고 하시면서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새벽길을 걷는 사람이 찬이슬을 먼저 맞듯이 무슨 일이나 먼저 시작하는 사람이 애로와 난관을 많이 겪기마련입니다. 우리 나라 농촌에서 수천년동안 내려오던 개인농민경리를 선진적인 집단경리로 만드는 혁명을 하는 우리에게 왜 애로와 난관이 없겠습니까.》

어버이주석님께서는 이날 갓 조직된 농업협동조합의 관리운영에서 나서는 제반 원칙적인 문제들을 알기 쉽게 밝혀주시고서야 자리를 뜨시였다.

* 새벽길을 걷은 사람이 찬이슬을 먼저 맞는다 :

무슨 일이나 처음 먼저 하는 사람이 애로와 난관을 많이 겪게 된다는것을 이르는 말.

백문불여일견

어느날이였다.

위대한 김일성주석님께서는 만경대혁명학원을 찾으시였다.

여러곳을 돌아보시고나신 위대한 주석님께서는 한 사무실에 들어서시였다. 사무실에는 학생들의 교육에 리용하고있는 여러가지 박제표본들이 있었다.

박제표본들을 하나하나 유심히 살펴보시던 위대한 주석님께서는 이윽하여 일군들을 바라보시며 학생들을 가르치는데서 저런 직관물들과 실험기구들이 많아야 한다고, 그래야 학생들이 빨리 리해할수 있다고 하시면서 많이 갖추도록 하라고 이르시였다.

그러시면서 위대한 주석님께서는 이렇게 교시하시였다.

《백문불여일견이란 말이 있습니다. 저런 교편물이 많아야 좋습니다.》



*  백문불여일견 :

백번 듣는것보다 한번 보는것이 낫다는 뜻으로 남에게서 여러번 말로 듣는것보다도 한번 눈으로 직접 보는것이 더 낫다는것을 이르는 말.

More From Ryugyong

친부모의 심정으로

친부모의 심정으로

주체101(2012)년 5월 어느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 새로 건설된 경상유치원을 찾으시였을 때의 일이다.새로 건설

Ryugyong May 31, 2020

주체101(2012)년 5월 어느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 새로 건설된 경상유치원을 찾으시였을 때의 일이다.새로 건설

작업반농사일도 의논해주시며

작업반농사일도 의논해주시며

지금으로부터 수십년전 1월 어느날이였다.이날도 현지지도의 길을 이어가시던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께서는 어느 한 농장의 길옆에

Ryugyong May 31, 2020

지금으로부터 수십년전 1월 어느날이였다.이날도 현지지도의 길을 이어가시던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께서는 어느 한 농장의 길옆에

숭고한 애국의 넋으로 빛나는 한생

숭고한 애국의 넋으로 빛나는 한생

조국과 인민의 추억속에 영생하는 열렬한 애국자들의 전렬에서 만경대혁명일가분들의 모습과 더불어 리보익녀사의 숭엄한 모습도 빛나고있

Ryugyong May 31, 2020

조국과 인민의 추억속에 영생하는 열렬한 애국자들의 전렬에서 만경대혁명일가분들의 모습과 더불어 리보익녀사의 숭엄한 모습도 빛나고있

《전두환살리기? 핵심증거 뺀 미국의 5. 18기밀문서 공개》(2)

《전두환살리기? 핵심증거 뺀 미국의 5. 18기밀문서 공개》(2)

지난 5월 24일 남조선인터네트신문《자주시보》가 5. 18관련기밀문서공개놀음을 벌리면서 광주대학살만행의 진짜주범인 저들의 죄행을 가리

Ryugyong May 31, 2020

지난 5월 24일 남조선인터네트신문《자주시보》가 5. 18관련기밀문서공개놀음을 벌리면서 광주대학살만행의 진짜주범인 저들의 죄행을 가리

《미국은 스스로 광주학살의 공범임을 공식인정하고 모든 비밀자료를 공개하며 엎드려 사죄하라!》

《미국은 스스로 광주학살의 공범임을 공식인정하고 모든 비밀자료를 공개하며 엎드려 사죄하라!》

지난 22일 남조선의 100여개 단체가 서울의 미국대사관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학살만행을 배후조종한 미국을 단죄규탄하는 기자회견문

Ryugyong May 31, 2020

지난 22일 남조선의 100여개 단체가 서울의 미국대사관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학살만행을 배후조종한 미국을 단죄규탄하는 기자회견문

력량을 집중하여 감자심기를 적기에 결속 --량강도의 농촌들에서--

력량을 집중하여 감자심기를 적기에 결속 --량강도의 농촌들에서--

당의 감자농사혁명방침을 높이 받들고 년초부터 영농준비를 빈틈없이 갖추어온 량강도안의 농촌들에서 로력과 기계수단을 집중하여 감자심

Ryugyong May 31, 2020

당의 감자농사혁명방침을 높이 받들고 년초부터 영농준비를 빈틈없이 갖추어온 량강도안의 농촌들에서 로력과 기계수단을 집중하여 감자심

성천강전기공장에서 전동기생산 1.2배 장성

성천강전기공장에서 전동기생산 1.2배 장성

당의 정면돌파전사상을 높이 받들고 성천강전기공장에서 생산적앙양을 일으키고있다.조선로동당창건 75돐을 빛나는 로력적성과로 맞이하기

Ryugyong May 31, 2020

당의 정면돌파전사상을 높이 받들고 성천강전기공장에서 생산적앙양을 일으키고있다.조선로동당창건 75돐을 빛나는 로력적성과로 맞이하기

《전두환살리기? 핵심증거 뺀 미국의 5. 18기밀문서 공개》(1)

《전두환살리기? 핵심증거 뺀 미국의 5. 18기밀문서 공개》(1)

지난 5월 24일 남조선인터네트신문《자주시보》가 5. 18관련기밀문서공개놀음을 벌리면서 광주대학살만행의 진짜주범인 저들의 죄행을 가리

Ryugyong May 30, 2020

지난 5월 24일 남조선인터네트신문《자주시보》가 5. 18관련기밀문서공개놀음을 벌리면서 광주대학살만행의 진짜주범인 저들의 죄행을 가리

《광주학살주범 미국은 이땅을 당장 떠나라》

《광주학살주범 미국은 이땅을 당장 떠나라》

지난 22일 남조선언론 《자주시보》에 광주학살의 주범 미국을 폭로규탄하는 글이 실리였다.글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지난 5월 22일은 《반

Ryugyong May 30, 2020

지난 22일 남조선언론 《자주시보》에 광주학살의 주범 미국을 폭로규탄하는 글이 실리였다.글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지난 5월 22일은 《반

각지 체육대학들에서

각지 체육대학들에서

각지 체육대학들에서 인재육성을 위한 교육사업을 부단히 개선하고있다.조선체육대학에서는 올해에 들어와서만도 200여건의 새 교수방법을

Ryugyong May 30, 2020

각지 체육대학들에서 인재육성을 위한 교육사업을 부단히 개선하고있다.조선체육대학에서는 올해에 들어와서만도 200여건의 새 교수방법을

각지에서 장미재배사업 활발

각지에서 장미재배사업 활발

수도 평양을 비롯한 각지에 아름다운 장미꽃들이 활짝 피여나 거리와 마을, 공원과 유원지들의 정취를 돋구어주고있다.조국강산에 향기그윽

Ryugyong May 30, 2020

수도 평양을 비롯한 각지에 아름다운 장미꽃들이 활짝 피여나 거리와 마을, 공원과 유원지들의 정취를 돋구어주고있다.조국강산에 향기그윽

류경원을 찾으신 그날에

류경원을 찾으신 그날에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나는 장군님께서 맡기고 가신 사회주의조국과 인민을 위하여 모든것

Ryugyong May 30, 2020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나는 장군님께서 맡기고 가신 사회주의조국과 인민을 위하여 모든것

절대적인 평가기준

절대적인 평가기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우리는 인민을 존중하고 인민들의 운명을 지켜주며 인민들의 리익과

Ryugyong May 30, 2020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우리는 인민을 존중하고 인민들의 운명을 지켜주며 인민들의 리익과

더없이 기뻐하신 사연

더없이 기뻐하신 사연

기쁨이란 자기가 바라는바가 실현되였을 때 그로부터 오는 쾌감이고 즐거움이라고 할수 있다.하다면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의 기쁨은

Ryugyong May 30, 2020

기쁨이란 자기가 바라는바가 실현되였을 때 그로부터 오는 쾌감이고 즐거움이라고 할수 있다.하다면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의 기쁨은

성, 중앙기관들에서 농업전선을 힘있게 지원

성, 중앙기관들에서 농업전선을 힘있게 지원

농촌을 지원하는것은 농촌테제에서 제시된 사회주의농촌건설의 기본원칙의 하나라고 하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의 말씀을 높이

Ryugyong May 30, 2020

농촌을 지원하는것은 농촌테제에서 제시된 사회주의농촌건설의 기본원칙의 하나라고 하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의 말씀을 높이

각지 협동벌들이 푸르러간다

각지 협동벌들이 푸르러간다

전국적인 모내기실적이 60%계선을 넘어섰다.평안북도가 벼모를 튼튼히 자래운데 기초하여 시작부터 실적을 올림으로써 기본면적에 대한 모

Ryugyong May 30, 2020

전국적인 모내기실적이 60%계선을 넘어섰다.평안북도가 벼모를 튼튼히 자래운데 기초하여 시작부터 실적을 올림으로써 기본면적에 대한 모

옛 문헌들을 통해 본 아욱의 재배와 리용

옛 문헌들을 통해 본 아욱의 재배와 리용

우리 나라의 각지 농장들과 가정들에서는 맛좋고 영양가높은 아욱을 많이 심고 가꾸고있다.건강에 리로운 여러가지 영양물질이 포함되여있

Ryugyong May 30, 2020

우리 나라의 각지 농장들과 가정들에서는 맛좋고 영양가높은 아욱을 많이 심고 가꾸고있다.건강에 리로운 여러가지 영양물질이 포함되여있

사랑안고 찾으신 양어장

사랑안고 찾으신 양어장

주체104(2015)년 11월 어느날에 있은 일이다.이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차거운 강바람을 맞으시며 아직 그 이

Ryugyong May 29, 2020

주체104(2015)년 11월 어느날에 있은 일이다.이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차거운 강바람을 맞으시며 아직 그 이

온실남새생산의 열풍을 일으키시여

온실남새생산의 열풍을 일으키시여

무더운 여름의 어느날이였다.해볕이 뜨겁게 내려쪼이는 이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평양남새과학연구소를 찾으시였다.연

Ryugyong May 29, 2020

무더운 여름의 어느날이였다.해볕이 뜨겁게 내려쪼이는 이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평양남새과학연구소를 찾으시였다.연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