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nuary 27, 2020
KCNA Ryugyong

무력증강과 평화는 절대로 량립될수 없는 법

Date: 18/11/2019 | Source: Ryugyong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남조선당국이 군사적대결소동에 계속 열을 올리고있다.

얼마전 남조선당국은 미국으로부터 스텔스전투기 《F-35A》 2대를 추가로 끌어들인데 이어 12월에도 3대를 더 구입하겠다고 떠들었다. 이리하여 올해말까지 남조선에 반입하는 스텔스전투기 《F-35A》는 총 13대로 늘어나게 된다. 한편 남조선당국은 조선반도정세의 긴장격화를 불러오는 스텔스전투기를 더 끌어들인것도 모자라 《F-35A》의 《전력화행사》를 12월중에 하겠다고 공언하고있다.

이것은 조선반도와 지역의 정세를 첨예한 국면에로 몰아가는 엄중한 군사적도발행위이다.

현실은 남조선당국이 아직도 동족을 적대시하는 관습과 관행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바라는 겨레의 지향에 역행하여 무분별한 군사적망동에 필사적으로 매달리고있다는것을 보여주고있다.

조선반도의 긴장상태를 완화하고 평화의 흐름을 계속 추동하자면 외세와의 합동군사연습을 중지하는것은 물론 외부로부터의 전략자산반입을 비롯하여 상대방을 반대하는 온갖 도발적인 무력증강행위를 하지 말아야 한다.

하지만 남조선당국은 앞에서는 《대화와 평화》에 대해 떠들어대고 돌아앉아서는 인민들의 혈세를 엄청나게 쏟아부으며 미국의 전투기, 급유기, 무인정찰기를 비롯한 최신살인장비들을 대대적으로 끌어들이고있으며 앞으로도 무력증강책동을 계속 벌리려고 획책하고있다.

지난 10월 한달만 놓고보아도 남조선군부호전광들은 고고도무인정찰기 《글로벌 호크》 4대에 대한 도입을 앞당겨 완료하며 공중급유기《KC-330》 4호기도 이해중으로 들여오겠다고 공개하였다. 그런가 하면 2019년중으로 독자적인 다음세대 구축함건조사업을 본격화하고 수직리착륙비행기가 탑재된 대형수송함, 합동화력함확보를 추진하며 11월중으로 호위함을 진수하겠다고 떠들어댔다. 그리고 2020년까지 3 000t급 디젤잠수함을 건조하고 수년내에는 무인전투기, 기동직승기, 바퀴식장갑차들을 비롯한 전쟁장비들을 전력화하고 레이자, 싸이버전 및 전자전장비, 인공지능무기, 장거리타격무기체계 등 다음세대 무기체계들을 개발할것이라고 떠들었다. 또한 그 누구의 《핵전력에 대비하기 위한것》이라고 하면서 핵동력잠수함도입 및 개발에 대해 지껄여댔으며 《능력향상》이라는 구실을 내들고 《현무》계렬의 《탄도미싸일발사훈련을 정례화하겠다.》고 하다못해 나중에는 《북은 안보를 위협하는 적》이라고 줴쳐대면서 우리측 지역에 대한 《초토화계획》이라는것까지 공개해대는 망동을 부려댔다.

현 당국의 비호밑에 기고만장하여 벌어지는 군부호전광들의 도발적광태는 그야말로 도수를 넘어서고있다.

더우기 남조선당국과 군부호전광들이 이해의 마지막날까지 강행하는 스텔스전투기반입책동과 《전력화행사》놀음은 북남관계의 불신과 반목, 적대와 대결을 격화시키려는 의도적인 행위로밖에 달리 볼수 없다.

무력증강책동과 평화는 절대로 량립될수 없다.

우리는 동족을 겨냥하여 벌리는 남조선당국의 무모한 무력증강책동의 위험성과 그 파국적후과에 대해 알아들으리만큼 경종을 울리였다.

남조선당국은 동족에 대한 신의를 저버리고 외세와 작당하여 벌려놓은 군사적대결소동의 대가를 반드시 뼈저리게 치르게 될것이다.

More From Ryugyong

따뜻하고 인간미가 넘치는 사회

따뜻하고 인간미가 넘치는 사회

얼마전 한 재미동포가 《넘치는 인간미 보여준 양덕온천문화휴양지》라는 제목의 글을 발표하였다.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북이 100년

Ryugyong January 27, 2020

얼마전 한 재미동포가 《넘치는 인간미 보여준 양덕온천문화휴양지》라는 제목의 글을 발표하였다.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북이 100년

전국농근맹일군들의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행군대 출발모임 진행

전국농근맹일군들의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행군대 출발모임 진행

혁명의 성산 백두산으로 온 나라 인민들의 충성의 대오가 끝없이 굽이치는 속에 전국농근맹일군들이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에로의 답사길에

Ryugyong January 27, 2020

혁명의 성산 백두산으로 온 나라 인민들의 충성의 대오가 끝없이 굽이치는 속에 전국농근맹일군들이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에로의 답사길에

단계별목표를 현실성있게 세우고

단계별목표를 현실성있게 세우고

강원도과학기술위원회 일군들이 도안의 인민경제 여러 부문에서 제기되는 과학기술적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한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있다.이

Ryugyong January 27, 2020

강원도과학기술위원회 일군들이 도안의 인민경제 여러 부문에서 제기되는 과학기술적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한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있다.이

爱民结晶——阳德温泉文化休养地

爱民结晶——阳德温泉文化休养地

在朝鲜平安南道阳德郡出色地建成综合性温泉医疗服务基地、多功能化的体育文化休息基地。阳德温泉文化休养地从10日起正式开营,全国各地劳

Ryugyong January 27, 2020

在朝鲜平安南道阳德郡出色地建成综合性温泉医疗服务基地、多功能化的体育文化休息基地。阳德温泉文化休养地从10日起正式开营,全国各地劳

도양묘장건설 마감단계

도양묘장건설 마감단계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도들에도 중앙양묘장과 같은 현대적인 양묘장을 건설하여야 합니다.》

Ryugyong January 27, 2020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도들에도 중앙양묘장과 같은 현대적인 양묘장을 건설하여야 합니다.》

자질향상에서 틀어쥔 고리

자질향상에서 틀어쥔 고리

당중앙위원회 12월전원회의에서 제시된 과업관철을 위해 리계순사리원사범대학에서는 교원자질향상사업을 올해에 수행하여야 할 목표의

Ryugyong January 27, 2020

당중앙위원회 12월전원회의에서 제시된 과업관철을 위해 리계순사리원사범대학에서는 교원자질향상사업을 올해에 수행하여야 할 목표의

삼지연시꾸리기 3단계공사장에 타오르는 정면돌파전의 불길

삼지연시꾸리기 3단계공사장에 타오르는 정면돌파전의 불길

력사적인 당중앙위원회 12월전원회의정신을 받들고 백두전역이 투쟁의 불도가니로 끓어번지고있다.당창건 75돐까지 삼지연시꾸리기를 최상

Ryugyong January 27, 2020

력사적인 당중앙위원회 12월전원회의정신을 받들고 백두전역이 투쟁의 불도가니로 끓어번지고있다.당창건 75돐까지 삼지연시꾸리기를 최상

3관편성관현악단조직 50돐기념 국립교향악단 음악회 진행

3관편성관현악단조직 50돐기념 국립교향악단 음악회 진행

3관편성관현악단조직 50돐기념 국립교향악단 음악회가 26일 모란봉극장에서 진행되였다.문화예술부문 일군들과 창작가, 예술인들, 예

Ryugyong January 27, 2020

3관편성관현악단조직 50돐기념 국립교향악단 음악회가 26일 모란봉극장에서 진행되였다.문화예술부문 일군들과 창작가, 예술인들, 예

교수실천에 실지 도움이 되게

교수실천에 실지 도움이 되게

리수덕원산교원대학에서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 결정을 높이 받들고 교원대렬을 질적으로 강화하기 위한 사업에 힘을 넣고있

Ryugyong January 27, 2020

리수덕원산교원대학에서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 결정을 높이 받들고 교원대렬을 질적으로 강화하기 위한 사업에 힘을 넣고있

교육강령개선과 학술일원화를 중심에 놓고

교육강령개선과 학술일원화를 중심에 놓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사범대학과 교원대학에서 학생들이 교원으로서의 자질과 능력을 충분히

Ryugyong January 27, 2020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사범대학과 교원대학에서 학생들이 교원으로서의 자질과 능력을 충분히

위인일화에 비낀 웃음의 세계(1)

위인일화에 비낀 웃음의 세계(1)

《깍쟁이라 비판했더니 이번에는 〈복수주의〉로 나가는군》김일성종합대학 학생들이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을 모시고 평양시의 룡성

Ryugyong January 27, 2020

《깍쟁이라 비판했더니 이번에는 〈복수주의〉로 나가는군》김일성종합대학 학생들이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을 모시고 평양시의 룡성

소중한 성과-인재부대

소중한 성과-인재부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의 높은 연단에서 절절히 말씀하시였다.우리 나라에 대국들이

Ryugyong January 27, 2020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의 높은 연단에서 절절히 말씀하시였다.우리 나라에 대국들이

3관편성관현악단의 50년력사에 새겨진 불멸의 자욱을 더듬어

3관편성관현악단의 50년력사에 새겨진 불멸의 자욱을 더듬어

자력부강, 자력번영의 기치높이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활로를 열기 위한 총진군길우에 주체교향악의 장쾌한 음악포성이 메아리친다.가슴이

Ryugyong January 27, 2020

자력부강, 자력번영의 기치높이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활로를 열기 위한 총진군길우에 주체교향악의 장쾌한 음악포성이 메아리친다.가슴이

농업전선의 병기창

농업전선의 병기창

지금으로부터 몇년전 8월 어느날이였다.이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찌는듯한 무더위도 아랑곳하지 않으시고 농기계전시

Ryugyong January 27, 2020

지금으로부터 몇년전 8월 어느날이였다.이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찌는듯한 무더위도 아랑곳하지 않으시고 농기계전시

사회주의농촌문화건설의 본보기 중평남새온실농장

사회주의농촌문화건설의 본보기 중평남새온실농장

주체108(2019)년 12월 3일 조국의 북변 경성군의 중평지구에서는 경애하는 원수님을 모시고 우리 당의 인민중시사상과 현명한 령도에 의하

Ryugyong January 26, 2020

주체108(2019)년 12월 3일 조국의 북변 경성군의 중평지구에서는 경애하는 원수님을 모시고 우리 당의 인민중시사상과 현명한 령도에 의하

우리에겐 오직 승리만이 있다

우리에겐 오직 승리만이 있다

혁명은 공격전이다.정세가 엄혹하고 시련과 난관이 겹쌓일수록 자기 힘을 믿고 자력으로 역경을 돌파하며 승리를 이룩해나가는것은 우리 인

Ryugyong January 26, 2020

혁명은 공격전이다.정세가 엄혹하고 시련과 난관이 겹쌓일수록 자기 힘을 믿고 자력으로 역경을 돌파하며 승리를 이룩해나가는것은 우리 인

민족의 유구한 력사를 빛내여주시려

민족의 유구한 력사를 빛내여주시려

량천사를 찾으시여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주체91(2002)년 6월 어느날 나라의 전반사업을 돌보시는 그 바쁘신 속에서도 오랜 력사문화

Ryugyong January 26, 2020

량천사를 찾으시여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주체91(2002)년 6월 어느날 나라의 전반사업을 돌보시는 그 바쁘신 속에서도 오랜 력사문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설명절기념공연을 관람하시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설명절기념공연을 관람하시였다

조선로동당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무력 최고사령관이신 우리 당과 국가,

Ryugyong January 26, 2020

조선로동당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무력 최고사령관이신 우리 당과 국가,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동상에 설명절을 맞으며 근로자들과 인민군장병들,청소년학생들 꽃바구니 진정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동상에 설명절을 맞으며 근로자들과 인민군장병들,청소년학생들 꽃바구니 진정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동상에 주체109(2020)년 설명절을 맞으며 근로자들과 인민군장병들, 청소년학생들이

Ryugyong January 26, 2020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동상에 주체109(2020)년 설명절을 맞으며 근로자들과 인민군장병들, 청소년학생들이

민족성의 아름다운 화원을 가꾸어가시는 절세의 애국자

민족성의 아름다운 화원을 가꾸어가시는 절세의 애국자

격변하는 정세와 력사의 소용돌이속에서도 그 누구도 건드릴수 없는 자주의 강국, 존엄높은 나라로 만방에 위용떨치고 주체성과 민족성이

Ryugyong January 26, 2020

격변하는 정세와 력사의 소용돌이속에서도 그 누구도 건드릴수 없는 자주의 강국, 존엄높은 나라로 만방에 위용떨치고 주체성과 민족성이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