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ptember 27, 2022
KCNA DPRK Today (Kr)

세계축구계를 놀래운 조선의 축구재사 ​(1)

Date: 12/08/2022 | Source: DPRK Today (Kr)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One-year discount to NK News available now!
조선민족이 낳은 체육명인들속에는 뛰여난 축구재간으로 《기계다리》라는 별칭을 남긴 축구선수 허죽산도 있다.

허죽산은 주체13(1924)년 8월 25일 중국 길림성 룡정시 소남촌의 빈농가정에서 4형제의 막내아들로 태여났다.

해방전 나라를 빼앗기고 망국노의 처지에서 수난속에 살아가던 허죽산의 부모들은 왜놈들의 등쌀에 못이겨 조상의 뼈가 묻혀있는 정든 고향 함경북도 길주땅을 떠나 산설고 물설은 이국땅에 괴나리보짐을 풀어놓았다.

아버지, 어머니와 그의 세형들은 째지게 가난한 살림이였지만 막내인 죽산이만이라도 공부를 시켜보려고 궂은일, 마른일을 가리지 않았다.

죽산이는 여덟살이 되는 해에 소학교에 입학하여 열심히 공부하였으나 차례지는것은 나라없는 민족이 당하는 천대와 멸시뿐이였다. 하루공부가 끝나면 왜놈들과 부자집 아이들은 자기들끼리 학교운동장에서 뽈을 차면서 놀았지만 죽산에게는 그런 기회가 차례지지 않았다. 축구를 하고싶은 마음은 간절하였지만 그것은 한갖 허황한 꿈이였다.

그러나 축구에 대한 그의 열렬한 동경은 막을수 없었다.

그의 생각을 아버지와 형님들이 적극 지지해주었다.

죽산이가 처음 차기 시작한 《공》은 형님들이 달라붙어 만들어준 돼지오줌통에 바람을 넣고 동여맨 공아닌 공이였다. 그리고 첫 《축구화》는 아버지가 정성껏 만들어준 짚신이였다.

하지만 그것은 죽산에게 있어서 더없는 기쁨이고 희망이였다.

돼지오줌통으로 만든 공은 헌 양말속에 벼짚을 짓이겨넣어 만든 《벼짚공》으로 《발전》하였다.

죽산이는 《벼짚공》을 여러개 만들어가지고 1m간격으로 집마당에 서로 다른 높이로 매달아놓았다. 그리고 달려가며 차고 공중에 뛰여올라 차기도 하고 공중으로 찼다가 떨어지는 공을 멈춰세우기도 하였다. 10리나 되는 학교길을 매일 달리는것으로 《육체훈련》을 대신하였다. 그러다보니 아버지가 부지런히 삼아주는 짚신은 얼마 못가서 거덜이 나군 하였다.

이악하고 꾸준한 그의 축구정열은 드디여 열매를 맺기 시작하여 얼마후에는 시골학교의 한다하는 《축구선수》로 되였다.

어느날 왜놈학교의 선수들과 축구경기를 하여 2:0으로 왜놈학교팀을 눌러놓았지만 그중 한꼴을 죽산이가 넣은것으로 하여 경찰서에 끌려가 죽도록 매를 맞고 시골학교에서 쫓겨나고말았다.

그는 축구기술이 하도 뛰여나 쉽게 룡정중학교에 입학하였으며 주체31(1942)년 봄 룡정중학교와 광명중학교사이에 중학교대항축구결승경기에서 왼발재기공격수로 맹활약하여 사람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검실검실한 얼굴, 다부진 몸매, 민첩한 동작, 강한 차넣기, 전형적인 왼발재기, 이것이 그때 관중들에게 남긴 허죽산의 인상이였다. 이 경기가 있은 후 간도에 사는 사람치고 《룡정중학교 왼발재기》라면 모르는 사람이 없었다.

당시 《동아일보》와 《서울신문》은 경기상황을 구체적으로 보도하면서 재치있는 공다루기로 축구계를 놀래운 허죽산을 소개하는데 지면을 아끼지 않았다.

축구감독들은 저저마다 죽산이를 찾아와 자기 팀으로 끌어당기려고 하였다. 한 일본감독은 간사한 웃음을 지으며 일본으로 건너가 선수생활을 하자고 꼬드기였다.

그때 죽산은 자기를 찾아온 왜놈감독을 쏘아보며 소리쳤다.

《여보시오, 내 어찌 조선사람으로 제 피줄을 버리고 일본사람이 되겠소. 나는 열백번 죽어도 그렇게는 못하겠소.》

이 말 한마디에 일본놈들은 그에게 《불온분자》라는 루명을 씌우고 징용에 끌어가려고 하였다.

징용장을 갈가리 찢어버리고 일제를 쳐부시는 항일유격대를 찾아갈 결심을 하고 집을 나섰던 허죽산은 얼마 안있어 중국 길림성의 한 마을에서 가슴이 터질듯한 조국해방의 기쁨을 맞이하게 되였다. (계속)

More From DPRK Today (Kr)

행복의 법전

행복의 법전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사회주의법은 근로인민대중을 위한 법입니다.》흔히 사람들은 평범하게 흐르

September 27, 2022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사회주의법은 근로인민대중을 위한 법입니다.》흔히 사람들은 평범하게 흐르

농촌에 농기계와 부속품을 보내주기 위한 사업 추진

농촌에 농기계와 부속품을 보내주기 위한 사업 추진

공화국각지의 농기계, 부속품생산단위에서 농촌에 더 많은 농기계와 부속품을 보내주기 위한 투쟁이 힘있게 벌어지고있다.해주농기계공장에

September 27, 2022

공화국각지의 농기계, 부속품생산단위에서 농촌에 더 많은 농기계와 부속품을 보내주기 위한 투쟁이 힘있게 벌어지고있다.해주농기계공장에

배무이에 계속 박차를​

배무이에 계속 박차를​

공화국의 수산부문에서 배무이에 계속 박차를 가하여 성과를 거두고있다.함경북도수산관리국안의 수산사업소들에서 배무이전투가 힘있게 벌

September 27, 2022

공화국의 수산부문에서 배무이에 계속 박차를 가하여 성과를 거두고있다.함경북도수산관리국안의 수산사업소들에서 배무이전투가 힘있게 벌

국기와 인연을 맺은 자매

국기와 인연을 맺은 자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국제경기에 나가 우승하여 공화국기를 날리는 체육인들은 참다운 애국자이고 영웅

September 27, 2022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국제경기에 나가 우승하여 공화국기를 날리는 체육인들은 참다운 애국자이고 영웅

량강도에서 감자수확성과 확대

량강도에서 감자수확성과 확대

감자수확으로 들끓고있는 량강도의 농장들에서 성과가 확대되고있다.삼지연시의 농장들에서 포전별감자수확적기를 바로 정하고 로력과 기계

September 27, 2022

감자수확으로 들끓고있는 량강도의 농장들에서 성과가 확대되고있다.삼지연시의 농장들에서 포전별감자수확적기를 바로 정하고 로력과 기계

로동당세월속에 꽃펴난 백살장수자가정의 기쁨

로동당세월속에 꽃펴난 백살장수자가정의 기쁨

공화국에서 백살장수자들이 계속 늘어나고있다.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백번째 생일을 맞이한 평양시 동대원구역 문신1동 59인민반에

September 27, 2022

공화국에서 백살장수자들이 계속 늘어나고있다.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백번째 생일을 맞이한 평양시 동대원구역 문신1동 59인민반에

지역의 특성에 맞게 소비품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투쟁 전개

지역의 특성에 맞게 소비품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투쟁 전개

공화국각지의 경공업부문 일군들과 로동자, 기술자들이 지역의 특성에 맞게 인민소비품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사업을 힘있게 조직전개해나가

September 27, 2022

공화국각지의 경공업부문 일군들과 로동자, 기술자들이 지역의 특성에 맞게 인민소비품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사업을 힘있게 조직전개해나가

판유리생산성과 확대​

판유리생산성과 확대​

공화국의 대안친선유리공장에서 대건설전구들에 보내줄 판유리생산성과를 계속 확대하고있다.매달 판유리생산계획을 어김없이 수행해온 공

September 27, 2022

공화국의 대안친선유리공장에서 대건설전구들에 보내줄 판유리생산성과를 계속 확대하고있다.매달 판유리생산계획을 어김없이 수행해온 공

하루의 의미

하루의 의미

며칠전 저녁이였다.그날도 하루 계획을 넘쳐수행한 기쁨을 안고 상쾌한 기분으로 퇴근길에 올랐던 나의 귀전에 문득 뒤에서 걸어오는 두 청

September 27, 2022

며칠전 저녁이였다.그날도 하루 계획을 넘쳐수행한 기쁨을 안고 상쾌한 기분으로 퇴근길에 올랐던 나의 귀전에 문득 뒤에서 걸어오는 두 청

소중한 추억​

소중한 추억​

누구에게나 추억은 소중한것이다.나에게도 되새겨볼 때마다 한없는 그리움의 정으로 가슴불타게 하는 잊을수 없는 추억이 있다.지금도 대학

September 27, 2022

누구에게나 추억은 소중한것이다.나에게도 되새겨볼 때마다 한없는 그리움의 정으로 가슴불타게 하는 잊을수 없는 추억이 있다.지금도 대학

끝없이 울려갈 위인칭송의 송가

끝없이 울려갈 위인칭송의 송가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김정일동지야말로 백두산형의 인간입니다. 그래서 나는 그가 태여난 백두산밀영

September 27, 2022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김정일동지야말로 백두산형의 인간입니다. 그래서 나는 그가 태여난 백두산밀영

창전소학교에 어려있는 사랑의 자욱

창전소학교에 어려있는 사랑의 자욱

주체101(2012)년 5월 30일 창전거리에 훌륭하게 일떠선 창전소학교를 찾아주신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1학년교실로부터 외국어학습실

September 27, 2022

주체101(2012)년 5월 30일 창전거리에 훌륭하게 일떠선 창전소학교를 찾아주신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1학년교실로부터 외국어학습실

경제건설의 기본로선도 인민들속에서

경제건설의 기본로선도 인민들속에서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위대한 수령님과 장군님께서는 한평생 인민들속에 들어가시여 인민들의 의사와 요

September 27, 2022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위대한 수령님과 장군님께서는 한평생 인민들속에 들어가시여 인민들의 의사와 요

법이 인민을 지키고 인민이 법을 지키는 나라

법이 인민을 지키고 인민이 법을 지키는 나라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 제7차 전국법무일군대회 참가자들에게 보내주신 강령적서한을 받아안은 우리 법무일군들과 온 나라 인민은 법이

September 27, 2022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 제7차 전국법무일군대회 참가자들에게 보내주신 강령적서한을 받아안은 우리 법무일군들과 온 나라 인민은 법이

불변의 의지

불변의 의지

주체89(2000)년 3월 하순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께서는 백두의 사나운 눈보라를 헤치시며 여러날에 걸쳐 백두산일대에 보존되여있는

September 27, 2022

주체89(2000)년 3월 하순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께서는 백두의 사나운 눈보라를 헤치시며 여러날에 걸쳐 백두산일대에 보존되여있는

사회주의법무전선을 강화하기 위한 사업을 현명하게 이끄시여

사회주의법무전선을 강화하기 위한 사업을 현명하게 이끄시여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공화국법은 혁명의 전취물을 수호하고 사회주의제도를 공고발전시키며 인민의 권리

September 26, 2022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공화국법은 혁명의 전취물을 수호하고 사회주의제도를 공고발전시키며 인민의 권리

육아사업의 성과를 확대하기 위한데 힘 집중​

육아사업의 성과를 확대하기 위한데 힘 집중​

공화국의 각지 인민위원회에서 젖생산기지를 확장하고 젖제품의 질을 높이기 위한 사업 등 육아사업의 성과를 확대하기 위한데 힘을 집중하

September 26, 2022

공화국의 각지 인민위원회에서 젖생산기지를 확장하고 젖제품의 질을 높이기 위한 사업 등 육아사업의 성과를 확대하기 위한데 힘을 집중하

TV토막극 《아들은 집으로 왔다》가 새로 나왔다

TV토막극 《아들은 집으로 왔다》가 새로 나왔다

공화국의 TV극창작사에서 TV토막극 《아들은 집으로 왔다》를 새로 창작하여 내놓았다.토막극은 당중앙의 특별명령을 받아안고 군의부문 전

September 26, 2022

공화국의 TV극창작사에서 TV토막극 《아들은 집으로 왔다》를 새로 창작하여 내놓았다.토막극은 당중앙의 특별명령을 받아안고 군의부문 전

계절적조건에 맞게 방역사업을 더욱 강도높이 전개

계절적조건에 맞게 방역사업을 더욱 강도높이 전개

공화국의 량강도 대홍단군에서 계절적조건에 맞게 방역사업에 만전을 기하고있다.군안의 당, 정권기관, 방역부문 일군들은 국가의 방역조치

September 26, 2022

공화국의 량강도 대홍단군에서 계절적조건에 맞게 방역사업에 만전을 기하고있다.군안의 당, 정권기관, 방역부문 일군들은 국가의 방역조치

수백개 학과의 교육내용 갱신​

수백개 학과의 교육내용 갱신​

공화국의 과학기술부문 대학들에서 올해에 들어와 700여개 학과의 교육내용을 실용화, 종합화, 현대화하는데서 큰 전진을 이룩하였다.교육

September 26, 2022

공화국의 과학기술부문 대학들에서 올해에 들어와 700여개 학과의 교육내용을 실용화, 종합화, 현대화하는데서 큰 전진을 이룩하였다.교육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