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gust 04, 2020
KCNA Sogwang.com (Kr)

과연 《혈맹》이라고 말할수 있겠는지

Date: 18/11/2019 | Source: Sogwang.com (Kr)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뻬. 아. 데니쏘브

  지난 11월 7일 미《한》은 서울 룡산미군기지에서 《한미련합군사령부》창설 41주년 기념행사를 력대 가장 큰 규모로 벌려놓고 《굳건한 한미동맹》, 《피로 맺은 한미동맹》을 고창하였다.

  그러나 이를 바라보는 남조선민심은 슬퍼하고 객관은 랭소를 던지고있다.

  《피로 맺은 동맹》이 아니라 《피를 짜내는 동맹》, 완전히 금전적관계로 존재하는 《동맹》이기때문이다.

  여직 미국은 남조선에 대한 《안보우산제공》의 대가로 천문학적액수의 자금을 받아냈으며 현재 그 액수를 줄곧 증폭시키고있다.

  올해 남조선으로부터 지난해보다 8.2% 늘어난 9억 7 000만US$의 미군유지비를 강요한 미국은 다음해 2020년에는 방위비분담금을 2019년의 5배에 달하는 약 50억US$를 내라고 강박하고있다.

  이것은 도이췰란드에 주둔하고있는 미군 3만 5 000여명의 유지비용 년간 4 600만US$정도에 비교해볼 때 미군수는 약 7 000여명이 적으면서도 유지비용은 거의 110배에 달하는 놀라운 액수이다.

  현재 미국의 《동맹국》들중에서 미군병사 한명당 지출되는 평균비용이 제일 많은것은 다름아닌 남조선이다.

  여기에 그들은 미군유지비용외에도 미군기지건설과 미군기지의 환경오염정화에 드는 엄청난 비용을 부담하고있다.

  실례로 남조선은 2007년부터 2017년까지 건설된 평택미군기지에 107억US$를 지출하였다. 미군으로부터 넘겨받은 룡산미군기지를 비롯한 수십개 미군기지의 환경오염을 원상복구하는데 그들은 천문학적액수에 달하는 비용을 들여야 한다고 한다.

  그렇지만 미국은 오히려 남조선이 미국을 과도하게 리용해왔으며 미국을 벗겨먹는다, 미국이 남조선과 손해보는 거래만을 하고있는데 남조선이 1년에 600억US$를 낸다면 괜찮은 거래로 볼수 있다고 말하고있다.

  600억US$는 현 남조선《정권》이 경제침체속에서도 《강한 안보》를 제창하면서 남조선 력사상 최대규모로 정한 2020년도 《국방예산》 449억US$의 1.3배가 넘는 수자이다.

  보다 문제시 되는것은 거액의 《미군유지비》가 남조선《안보》와는 거리가 멀게 적용되고있는것이다.

  미국은 《주한미군주둔비지원금특별협정》협상에서 전략자산전개비용으로 1억US$이상을 청구하였는데 전략자산전개비용은 남조선에 대한 《방위》가 목적이라기보다는 중국과 로씨야를 견제하기 위한 이를테면 미국의 동북아시아작전비용에 가깝다고 해야 할것이다. 순수한 주  《한》미군주둔비용이 아닌 미국의 《국제안보》비용까지 남조선이 부담하고있는것이다.

  또한 미국은 《주한미군유지비》의 일부(7 050만US$)를 메히꼬국경장벽건설에 리용하려고 하고있으며 이 계획을 미국방성은 이미 의회에 《법령 제2808호(국가비상사태) 예산확보보고서》에 포함하여 제출하였다.

  지어 미국은 남조선이 제공한 방위비분담금을 은행에 예금하여 년간 5, 000만US$이상의 리자를 얻고있는데 2013년까지 총 13억US$의 막대한 자금을 축적하였으며 올해 그 액수는 25억US$에 이를것이라고 한다.

  이것이 방위비분담금으로 펼쳐보는 《한미동맹》, 《혈맹》의 축소그림이다.

  만일 남조선이 이 《그림》을 수용한다면 안으로는 스스로 자기를 해치고 밖으로는 남에게 해를 주게 될것이다.

  현재 남조선민심은 앞으로 3년간에 약 100억US$규모의 미국산무기를 구매하겠다는 계약서를 받아내고도 《안보》의 명목으로 계속 손아래 《동맹》의 팔을 비틀어 더 많은 자금을 쥐여짜려는 미국의 횡포에 경악하며 전역에서 각이한 양상의 반미투쟁을 벌리고있다.

  《미국우선주의》를 내든 미국은 올해에 남조선으로부터 많은 방위비분담금을 뜯어내여 이를 동맹국들의 방위비분담금증액요구를 실현하기 위한 《모범사례》로 만들려고 하고있다.

  2019년중에 남조선으로부터 기어이 《주둔비용+50》원칙을 실현하여 2020년부터 방위비분담금협상을 벌리게 되는 도이췰란드, 나토 등과의 리로운 협상기준을 마련하여 저들의 국방예산은 절약하고 그 돈을 군사력강화에 투자하여 줄어든 미국의 힘을 보강하려고 하고있다.

  때문에 미군이 주둔하고있는 대부분의 유럽나라들은 미국을 동맹국들의 돈을 뜯어내는 《략탈자》라고 강하게 반대해나서며 《나토방위비증액》에 대처한 독자적인 《유럽통합군》창설을 모색하고있다.

  남조선만이 미국과의 방위비분담금증액합의앞에 굴욕적인 자세를 취하고있는데 적어도 동북아에 위치하고있는 이상 그들이 지역의 안보에 책임적인 행동을 하여야 한다고 본다.

  그들이 미국의 요구를 수용하는 경우 당연히 민심을 잃는것은 물론 보다는 미국의 아시아정책실현의 병참기지제공, 자금조달의 책임에서 배제될수 없다는것을 새겨둘 필요가 있다.

More From Sogwang.com (Kr)

세계적인 유술패권자 계순희

세계적인 유술패권자 계순희

올림픽우승 및 4중세계유술선수권보유자인 계순희는 세계가 인정하는 유술패권자이다. 1996년 7월에 진행된 제26차 여름철올림픽경기대회

Sogwang.com (Kr) July 24, 2020

올림픽우승 및 4중세계유술선수권보유자인 계순희는 세계가 인정하는 유술패권자이다. 1996년 7월에 진행된 제26차 여름철올림픽경기대회

품질높은 석재공구 개발

품질높은 석재공구 개발

평양석재공구개발제작사에서 국내의 원료원천에 의거하면서도 품질이 높은 수십가지 석재공구를 개발하였다. 사장 박금학(60살)의 말에 의

Sogwang.com (Kr) July 24, 2020

평양석재공구개발제작사에서 국내의 원료원천에 의거하면서도 품질이 높은 수십가지 석재공구를 개발하였다. 사장 박금학(60살)의 말에 의

현대적인 양묘장들 련이어 건설

현대적인 양묘장들 련이어 건설

조선에서 현대적인 나무모생산기지들이 련이어 일떠서고있다. 올해에만도 황해북도, 평안남도, 라선시, 남포시에서는 자기 지역의 특성에

Sogwang.com (Kr) July 24, 2020

조선에서 현대적인 나무모생산기지들이 련이어 일떠서고있다. 올해에만도 황해북도, 평안남도, 라선시, 남포시에서는 자기 지역의 특성에

조선의 민속무용 상모춤

조선의 민속무용 상모춤

사회과학원 민속학연구소 박사 부교수 김선영 상모춤은 조선의 고유한 민속무용이다. 상모춤은 우리 인민들이 농사의 성과를 바라거나 경

Sogwang.com (Kr) July 23, 2020

사회과학원 민속학연구소 박사 부교수 김선영 상모춤은 조선의 고유한 민속무용이다. 상모춤은 우리 인민들이 농사의 성과를 바라거나 경

박사부녀와 도서

박사부녀와 도서

년에 출판된 조선의 국보적인 도서 《조선자연치료자원총람》(전 5권)에서는 조선에 온천과 약수, 감탕치료자원지대를 비롯하여 자연치료를

Sogwang.com (Kr) July 23, 2020

년에 출판된 조선의 국보적인 도서 《조선자연치료자원총람》(전 5권)에서는 조선에 온천과 약수, 감탕치료자원지대를 비롯하여 자연치료를

완공된 어랑천4호발전소

완공된 어랑천4호발전소

조선에서 함경북도안의 인민들과 군인건설자들이 군민협동작전으로 부닥치는 애로와 난관을 과감히 뚫고 어랑천4호발전소를 훌륭히 건설하

Sogwang.com (Kr) July 22, 2020

조선에서 함경북도안의 인민들과 군인건설자들이 군민협동작전으로 부닥치는 애로와 난관을 과감히 뚫고 어랑천4호발전소를 훌륭히 건설하

항공기술을 련마

항공기술을 련마

평양시항공구락부 감독, 선수들이 항공기술을 련마하기 위해 지혜를 합쳐가고있다.(끝)

Sogwang.com (Kr) July 21, 2020

평양시항공구락부 감독, 선수들이 항공기술을 련마하기 위해 지혜를 합쳐가고있다.(끝)

다수확의 일념으로

다수확의 일념으로

만경대구역 칠골남새전문농장 농업근로자들이 다수확의 일념으로 포전별, 필지별영농공정에 따르는 농작물비배관리를 과학기술적으로 잘해

Sogwang.com (Kr) July 21, 2020

만경대구역 칠골남새전문농장 농업근로자들이 다수확의 일념으로 포전별, 필지별영농공정에 따르는 농작물비배관리를 과학기술적으로 잘해

평양의 저녁

평양의 저녁

평양의 저녁을 더욱 아름답게 장식하는 불야경들은 미래과학자거리와 려명거리에 희한한 별천지를 펼치고있다.(끝)

Sogwang.com (Kr) July 20, 2020

평양의 저녁을 더욱 아름답게 장식하는 불야경들은 미래과학자거리와 려명거리에 희한한 별천지를 펼치고있다.(끝)

《수삼나무거리》에서

《수삼나무거리》에서

신영애 섭씨 30℃를 넘어서는 무더운 여름철이다. 저녁녘 상쾌한 마음으로 창광원을 나선 나는 곧바로 집쪽으로 나진 천리마거리쪽으로 들

Sogwang.com (Kr) July 19, 2020

신영애 섭씨 30℃를 넘어서는 무더운 여름철이다. 저녁녘 상쾌한 마음으로 창광원을 나선 나는 곧바로 집쪽으로 나진 천리마거리쪽으로 들

나에게 집이란…

나에게 집이란…

김윤일 서재에서 한참이나 일을 보던 나는 창문을 활짝 열었다. 신선한 밤공기가 나를 포근히 감싸주었다. 나의 집에서는 내가 사는 려

Sogwang.com (Kr) July 18, 2020

김윤일 서재에서 한참이나 일을 보던 나는 창문을 활짝 열었다. 신선한 밤공기가 나를 포근히 감싸주었다. 나의 집에서는 내가 사는 려

심상하게 들리는 부름말

심상하게 들리는 부름말

《우리 원수님》이라는 말은 조선인민들에게서 심상하게 들을수 있는 부름말이다. 《나의 아버지》, 《나의 어머니》와도 같이 친근하게

Sogwang.com (Kr) July 18, 2020

《우리 원수님》이라는 말은 조선인민들에게서 심상하게 들을수 있는 부름말이다. 《나의 아버지》, 《나의 어머니》와도 같이 친근하게

약리효과가 높은 나리화장품

약리효과가 높은 나리화장품

조선의 나리화장품기술교류사에서는 최근년간 나라의 천연물질들을 원료로 약리효과가 높은 20여종의 기능성화장품을 개발하여 내놓았다.

Sogwang.com (Kr) July 18, 2020

조선의 나리화장품기술교류사에서는 최근년간 나라의 천연물질들을 원료로 약리효과가 높은 20여종의 기능성화장품을 개발하여 내놓았다.

사랑의 당부

사랑의 당부

조국해방전쟁시기에 있은 이야기이다. 가렬처절한 전투가 한창이던 어느날 1211고지방어임무를 수행하고있던 부대의 한 지휘관은 위대한

Sogwang.com (Kr) July 17, 2020

조국해방전쟁시기에 있은 이야기이다. 가렬처절한 전투가 한창이던 어느날 1211고지방어임무를 수행하고있던 부대의 한 지휘관은 위대한

조선의 오랜 약초재배력사

조선의 오랜 약초재배력사

사회과학원 민속학연구소 연구사 리국성 예로부터 조선민족은 여러가지 약초를 리용하여 만든 고려약을 병치료에 많이 써왔다. 그만큼 약

Sogwang.com (Kr) July 17, 2020

사회과학원 민속학연구소 연구사 리국성 예로부터 조선민족은 여러가지 약초를 리용하여 만든 고려약을 병치료에 많이 써왔다. 그만큼 약

력사에 부각될 해

력사에 부각될 해

량명애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13차 정치국회의가 있은지 한달도 안되여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14차 정치국 확대회의가 또다시 소집된 소식

Sogwang.com (Kr) July 14, 2020

량명애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13차 정치국회의가 있은지 한달도 안되여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14차 정치국 확대회의가 또다시 소집된 소식

분말재료과학부문의 실력가

분말재료과학부문의 실력가

김책공업종합대학 복합재료연구소 소장 박사 김종건은 금속분말주사성형에 의한 제품생산기술을 확립하는데서 결정적역할을 한 분말재료과

Sogwang.com (Kr) July 14, 2020

김책공업종합대학 복합재료연구소 소장 박사 김종건은 금속분말주사성형에 의한 제품생산기술을 확립하는데서 결정적역할을 한 분말재료과

천연열매를 가공하는 발효전문가

천연열매를 가공하는 발효전문가

최근 조선사람들속에 그 인기가 날로 높아가고있는 단나무열매발효초당액을 개발해낸 의학연구원 의학생물학연구소 연구사 리충심이다. 올

Sogwang.com (Kr) July 13, 2020

최근 조선사람들속에 그 인기가 날로 높아가고있는 단나무열매발효초당액을 개발해낸 의학연구원 의학생물학연구소 연구사 리충심이다. 올

조선의 민속무용 《돈돌라리》

조선의 민속무용 《돈돌라리》

사회과학원 민속학연구소 연구사 황보은 《돈돌라리》는 조선의 함경도지방사람들이 가무놀이를 할 때 부르던 대표적인 민요이다. 《돈돌

Sogwang.com (Kr) July 12, 2020

사회과학원 민속학연구소 연구사 황보은 《돈돌라리》는 조선의 함경도지방사람들이 가무놀이를 할 때 부르던 대표적인 민요이다. 《돈돌

유럽의 옛 지도를 통하여 본 독도

유럽의 옛 지도를 통하여 본 독도

력사학 박사 김은택 《독도령유권》을 주장하는 일본당국의 책동이 날로 우심해지고있다. 얼마전 일본외무성산하 일본국제문제연구소는 1

Sogwang.com (Kr) July 11, 2020

력사학 박사 김은택 《독도령유권》을 주장하는 일본당국의 책동이 날로 우심해지고있다. 얼마전 일본외무성산하 일본국제문제연구소는 1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