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bruary 20, 2020
KCNA Sogwang.com (Kr)

일군들에게 들려주신 옛이야기

Date: 07/02/2020 | Source: Sogwang.com (Kr)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이 이야기는 위대한 김정일 장군님 께서 일군들에게 들려주신 이야기이다.

  …먼 옛날 어느 한 산골에 아홉남매를 둔 어머니가 살고있었다.

  가지많은 나무에 바람 잘날 없다고 어머니는 아홉남매를 키우느라 남들보다 일찍 늙고 병약하였다.

  어느날 감기에 걸린 어머니는 입이 너무 마르고 써서 입을 몇번 다시였다.

  그것을 본 막내 딸이 《엄마 뭘 먹나?》하며 다가왔다.

  《입다심한다.》

  《엄마 나 입다심 먹을래.》

  딸애는 이렇게 조잘대며 다가와 끝내 어머니의 입에 아무것도 없다는것을 제눈으로 확인하고서야 물러갔다.

  어머니는 이런 철부지마저 탓하지 않았다.

  아이들을 위해 손톱에서 피가 나도록 땅을 뚜지고 겨울이면 무르팍이 터지도록 길쌈질을 하여 헐벗을세라 옷도 해입히였다.

  그러느라 온몸의 기력이 다 빠지고 손은 뭉드러져 북두갈구리처럼 되였다.

  하지만 어머니는 자식들을 위해 그렇게 뼈심을 들이면서도 힘들다고 한적은 한번도 없었다.

  (이제 애들이 크면 락을 보겠지…)

  어머니의 소원대로 자식들은 커서 효도가 지극하였다.

  그런데 어머니가 갑자기 병석에 눕게 되였다.

  앞날이 멀지 않은 어머니를 두고 아홉남매는 별의별것을 다 구해왔다.

  허나 어머니는 그 무엇도 입에 넣지 않았다.

  맏아들이 너무도 안타까와 어머니의 앙상한 손을 잡고 울먹이며 간청하였다.

  《어머니, 우리의 지성이 부족해서 그럽니까. 도대체 무엇이면 잡수시겠어요.》

  아들의 말에 간신히 눈을 뜬 어머니는 둘러앉은 아홉남매를 바라보다가 힘겹게 입을 열었다.

  《어쩐지 닭고기가 먹고싶구나.》

  《예?!》

  자식들은 눈이 둥그래졌다.

  평생 닭고기를 입에 대지 않던 어머니였기때문이다.

  혹 닭고기가 생기면 어머니는 두드러기가 돋는다고 하면서 곁가마에 시래기국을 따로 끓여 들군 하였다.

  그런데 어머니가 림종기에 닭고기를 청하니 아들딸들이 놀라지 않을수 없었다.

  어머니의 머리맡에 앉아있던 한 딸이 《어머니, 어머니는 닭고기를 잡수시면 두드러기가 돋고 머리가 아프다지 않았어요. 이제 닭고기를 잡수시면 병이 더하겠는데…》라고 하며 울먹이였다.

  《너희들이 한구들인데 나까지 입에 고기를 붙이면 너희들에게 차례질게 있다더냐. 그래서…》

  《아니 그럼 우리들을 위해 한평생 그렇게 잡숫고싶은 닭고기를 입에 대지 않으시였단 말씀인가요?》

  아홉남매는 목이 메여 울음을 터치였다.

  그들은 급히 살찐 닭 한마리를 잡아 어머니에게 올리였다.

  《고맙다.》

  어머니는 정겨운 눈길로 아들딸들을 더듬다가 말을 이었다.

  《내야 저승의 문턱에 이른 몸인데 이제 그걸 먹어 뭘하겠느냐?

  학질을 앓고난 막냉이가 몸이 약한데 그애에게 먹이거라.》

  가까스로 말하고난 어머니는 숨을 거두고말았다.

  이렇게 어머니는 마지막소원마저 자식들을 위해 고스란히 바치였다. …

  바로 이런 어머니의 사랑으로 인민을 보살피며 인민들을 위해 마지막까지 헌신해야 한다는것이 어버이장군님의 한생의 당부이시였다.

More From Sogwang.com (Kr)

지역안전에 던지는 적신호-《한미동맹강화》

지역안전에 던지는 적신호-《한미동맹강화》

뻬. 아. 데니쏘브   지난 9일 서울은 워싱톤에 《동맹강화》를 주문하는 메쎄지를 보냈다.   이로써 남조선이 조선반도와 지역의 안전에

Sogwang.com (Kr) February 20, 2020

뻬. 아. 데니쏘브   지난 9일 서울은 워싱톤에 《동맹강화》를 주문하는 메쎄지를 보냈다.   이로써 남조선이 조선반도와 지역의 안전에

수수방관할수 없는 문제

수수방관할수 없는 문제

명유정   남조선에서 지난해 7월부터 진행되고있는 일본상품불매운동이 확대되고있다.   이러한 상황은 강제징병과 성노예범죄를 비롯한

Sogwang.com (Kr) February 20, 2020

명유정   남조선에서 지난해 7월부터 진행되고있는 일본상품불매운동이 확대되고있다.   이러한 상황은 강제징병과 성노예범죄를 비롯한

광명성절을 경축하는 평양

광명성절을 경축하는 평양

광명성절을 경축하는 평양의 거리를 보는 사진들이다.

Sogwang.com (Kr) February 20, 2020

광명성절을 경축하는 평양의 거리를 보는 사진들이다.

사랑하신 꽃

사랑하신 꽃

사람은 누구나 꽃을 사랑한다.    사람이 꽃을 사랑하는것은 그 형태학적아름다움과 향기가 안겨 주는 정서적인 감미로움때문일것이다.  

Sogwang.com (Kr) February 16, 2020

사람은 누구나 꽃을 사랑한다.    사람이 꽃을 사랑하는것은 그 형태학적아름다움과 향기가 안겨 주는 정서적인 감미로움때문일것이다.  

편지바구니(12)-나의 작가삼촌에게

편지바구니(12)-나의 작가삼촌에게

대동강구역 동문초급중학교 학생 리은정   삼촌, 항상 멋진 시를 쓰는 삼촌이 부러워 작가삼촌, 작가삼촌 부르며 이름이 닳도록 따라다니

Sogwang.com (Kr) February 16, 2020

대동강구역 동문초급중학교 학생 리은정   삼촌, 항상 멋진 시를 쓰는 삼촌이 부러워 작가삼촌, 작가삼촌 부르며 이름이 닳도록 따라다니

이름난 작가의 말을 빌어

이름난 작가의 말을 빌어

리세연   중학교시절 문학시간에 작가 석윤기선생님의 창작활동에 대하여 강의를 받고 처음으로 그의 장편소설《무성하는 해바라기들》과

Sogwang.com (Kr) February 16, 2020

리세연   중학교시절 문학시간에 작가 석윤기선생님의 창작활동에 대하여 강의를 받고 처음으로 그의 장편소설《무성하는 해바라기들》과

우리 장군님의 10대인민관

우리 장군님의 10대인민관

- 가장 열렬히 숭배하는 《하느님》은 인민   - 가장 높이 존경하는 선생은 인민   - 제일 힘있는 존재는 인민   - 제일 재능있는 창조

Sogwang.com (Kr) February 16, 2020

- 가장 열렬히 숭배하는 《하느님》은 인민   - 가장 높이 존경하는 선생은 인민   - 제일 힘있는 존재는 인민   - 제일 재능있는 창조

습관에 대한 생각

습관에 대한 생각

리세연   사람들은 누구나 자기나름의 습관이 있다.    습관이 생겨나게 된 동기는 어떻든간에 거기에는 하나의 공통점이 있다.   그것

Sogwang.com (Kr) February 16, 2020

리세연   사람들은 누구나 자기나름의 습관이 있다.    습관이 생겨나게 된 동기는 어떻든간에 거기에는 하나의 공통점이 있다.   그것

백두산의 옛 명칭과 그 유래

백두산의 옛 명칭과 그 유래

백두산은 흐르는 세월과 함께 여러가지의 자기 이름을 가지고있었다.   오래전에 백두산은 《태백산》(큰 흰산), 《불함산》(밝은 산), 《

Sogwang.com (Kr) February 16, 2020

백두산은 흐르는 세월과 함께 여러가지의 자기 이름을 가지고있었다.   오래전에 백두산은 《태백산》(큰 흰산), 《불함산》(밝은 산), 《

《은하수》 흐르는 대지

《은하수》 흐르는 대지

《은하수가 땅우에서 흐르고있다》고 한다면 누구나 이를 비과학이라고 할것이다.   하지만 조선에서는 이 말이 정답으로 되고있다.   조

Sogwang.com (Kr) February 16, 2020

《은하수가 땅우에서 흐르고있다》고 한다면 누구나 이를 비과학이라고 할것이다.   하지만 조선에서는 이 말이 정답으로 되고있다.   조

2월을 봄이라 노래함은

2월을 봄이라 노래함은

전철호   곳곳에서 들려오는 《2월은 봄입니다》의 은은한 노래소리가 사람들의 마음속에 따스한 봄빛처럼 스며든다.   이깔숲엔 서리꽃

Sogwang.com (Kr) February 16, 2020

전철호   곳곳에서 들려오는 《2월은 봄입니다》의 은은한 노래소리가 사람들의 마음속에 따스한 봄빛처럼 스며든다.   이깔숲엔 서리꽃

련이어 진행되는 각 대학들의 과학기술축전

련이어 진행되는 각 대학들의 과학기술축전

가치있는 과학연구성과로 당중앙위원회 12월전원회의에서 제시된 과업관철에 이바지하려는 각 대학들의 과학기술축전이 활발히 진행되고있

Sogwang.com (Kr) February 15, 2020

가치있는 과학연구성과로 당중앙위원회 12월전원회의에서 제시된 과업관철에 이바지하려는 각 대학들의 과학기술축전이 활발히 진행되고있

은장도와 금반지에 새겨진 글

은장도와 금반지에 새겨진 글

조선의 세쌍둥이들이 받아안는 은장도와 금반지에는 그들의 출생년월일이 독특한 형식으로 새겨져있다.   은장도인 경우 첫째 은장도의 칼

Sogwang.com (Kr) February 15, 2020

조선의 세쌍둥이들이 받아안는 은장도와 금반지에는 그들의 출생년월일이 독특한 형식으로 새겨져있다.   은장도인 경우 첫째 은장도의 칼

위대한 시인

위대한 시인

강송연   2월이 왔다.   위대한 장군님 에 대한 그리움으로 사람들의 가슴가슴을 뜨겁게 하여주는 2월이 왔다.   어디선가 들려오는 불

Sogwang.com (Kr) February 15, 2020

강송연   2월이 왔다.   위대한 장군님 에 대한 그리움으로 사람들의 가슴가슴을 뜨겁게 하여주는 2월이 왔다.   어디선가 들려오는 불

선녀봉

선녀봉

20여년전 인민군군인들이 건설한 어느한 양어사업소에 위대한 김정일 장군님 을 모시였을 때였다.   현지일군이 양어장의 지대적특성에

Sogwang.com (Kr) February 15, 2020

20여년전 인민군군인들이 건설한 어느한 양어사업소에 위대한 김정일 장군님 을 모시였을 때였다.   현지일군이 양어장의 지대적특성에

노래무대

노래무대

퇴근길에 뻐스안에서 귀동냥한 말이 재미있었다.   아마도 어느 기관에서 나이가 많은 사람을 생각하여 광명성절을 경축하는 노래무대에

Sogwang.com (Kr) February 15, 2020

퇴근길에 뻐스안에서 귀동냥한 말이 재미있었다.   아마도 어느 기관에서 나이가 많은 사람을 생각하여 광명성절을 경축하는 노래무대에

백두산의 사계절(4) 백두산의 겨울

백두산의 사계절(4) 백두산의 겨울

백두산의 성격은 겨울에 있다고 말할수 있다.   백두산에서는 겨울에 눈이 많이 내려쌓이고 눈보라가 그칠새없이 몰아친다.   12월 상순

Sogwang.com (Kr) February 15, 2020

백두산의 성격은 겨울에 있다고 말할수 있다.   백두산에서는 겨울에 눈이 많이 내려쌓이고 눈보라가 그칠새없이 몰아친다.   12월 상순

백두산의 태양을 우러르며

백두산의 태양을 우러르며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대원의 일기중에서-   …   2월의 백두산에 태양이 솟았다.   눈보라 세차게 이는 백두의 아침에 이글거리는

Sogwang.com (Kr) February 14, 2020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대원의 일기중에서-   …   2월의 백두산에 태양이 솟았다.   눈보라 세차게 이는 백두의 아침에 이글거리는

백두산의 사계절(3)-백두산의 가을

백두산의 사계절(3)-백두산의 가을

백두산에서는 8월 하순부터 완전한 가을풍경이 도래하는데 이 기간에 백두산의 식물들은 엄혹한 겨울을 이겨내기 위한 준비를 갖춘다.  

Sogwang.com (Kr) February 14, 2020

백두산에서는 8월 하순부터 완전한 가을풍경이 도래하는데 이 기간에 백두산의 식물들은 엄혹한 겨울을 이겨내기 위한 준비를 갖춘다.  

무심히 대할수 없다

무심히 대할수 없다

로버트 윌리암즈   남조선군부가 2020년에 《한국형》중고도무인정찰기를 비롯한 16종의 무인기전력화를 추진하고 700여대의 상용무인기를

Sogwang.com (Kr) February 14, 2020

로버트 윌리암즈   남조선군부가 2020년에 《한국형》중고도무인정찰기를 비롯한 16종의 무인기전력화를 추진하고 700여대의 상용무인기를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