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nuary 17, 2022
KCNA Tongil Sinbo

《몸도 마음도 갈기갈기!》

Date: 24/11/2021 | Source: Tongil Sinbo |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

주체110(2021)년 11월 24일 《통일신보》

《몸도 마음도 갈기갈기!》

녀성천시, 녀성학대가 하나의 사회적풍조로 되여버린 자본주의사회에서는 녀성들이 찬바람에 흩날리는 가을날의 락엽처럼 불행한 운명을 피할수

없다.

《몸도 마음도 갈기갈기!》

이것은 서방나라의 어느 한 광고회사에서 일하던 녀성종업원이 자살하기 전에 남긴 유서이다.

갖은 생활고와 가혹한 로동력착취에 시달리다 못해 스스로 죽음의 길을 택하면서 그가 마지막으로 세상에 남긴 이 말은 인간의 존엄이 여지없이

짓밟히면서 쓰러져야 하는 자본주의나라 녀성들의 처지를 잘 보여주고있다.

인간으로서, 녀성으로서 존엄은커녕 녀성이라는것이 오히려 죄가 되는 사회에서 많은 녀성들이 불행한 운명을 강요당하고있다. 지어 어머니가

되려는 초보적인 권리마저 무참히 유린당하고있다.

언제인가 어느 한 자본주의나라의 녀성은 임신초기에 과중한 로동부담을 받은 후과로 류산하게 되였다. 그런데 그가 다니던 회사의 사장이라는자는

이에 대해 사죄나 반성을 표한것이 아니라 오히려 《천벌을 받았다.》고 거리낌없이 뇌까렸다고 한다.

그런가 하면 한 녀성은 해산을 위해 병원에 입원해있었는데 퇴원도 하기 전에 회사측의 강박에 못이겨 사직신청서를 내야 하였다.

어느 한 나라의 연구소는 자기 나라에서 년간 20만명의 녀성들이 해산을 계기로 직장에서 밀려나고있다는 조사결과를 발표하면서 녀성들의 권리가

무참히 짓밟히고있는 사회현실을 개탄하였다.

말끝마다 《법치》, 《문명》, 《남녀평등》을 떠드는 남조선사회도 다를바없다.

남조선의 해당 기관이 밝힌데 의하면 지난해 일할 능력을 가진 녀성들의 70%가 생활난과 자녀보육때문에 직장을 그만두었고 직장을 다니는

녀성의 50%이상은 언제 실업자가 될지 모르는 비정규직로동자이며 녀성정규직로동자들은 남성정규직로동자들에 비해 임금을 37. 7%밖에 받지 못하는

형편이라고 한다.

한편 가정과 일터, 공공장소들에서 녀성들을 대상으로 한 학대, 성폭력, 성매매, 성희롱 등 범죄건수는 하루 평균 140건에 달하며 생활난과

각종 학대로 인하여 녀성자살률은 10만명당 15. 8명에 달한다고 한다.

남조선사회에 만연하는 녀성차별, 녀성학대는 단순히 남존녀비의 력사적대물림이 아니라 황금만능, 패륜패덕, 약육강식의 법칙이 지배하고있는

사회제도의 산물이라고 해야 할것이다.

본사기자 김춘경

More From Tongil Sinbo

온 겨레를 통일에로 부르는 고귀한 명언

온 겨레를 통일에로 부르는 고귀한 명언

주체111(2022)년 1월 12일 《통일신보》 온 겨레를 통일에로 부르는 고귀한 명언 여기에 북과 남, 해외의 온 겨레를 조국통일을 위한 성스

January 12, 2022

주체111(2022)년 1월 12일 《통일신보》 온 겨레를 통일에로 부르는 고귀한 명언 여기에 북과 남, 해외의 온 겨레를 조국통일을 위한 성스

3대혁명을 동력으로 새로운 변혁을

3대혁명을 동력으로 새로운 변혁을

주체111(2022)년 1월 12일 《통일신보》 탁월한 사상리론의 거장 3대혁명을 동력으로 새로운 변혁을 3대혁명을 동력으로 사상, 기술, 문화

January 12, 2022

주체111(2022)년 1월 12일 《통일신보》 탁월한 사상리론의 거장 3대혁명을 동력으로 새로운 변혁을 3대혁명을 동력으로 사상, 기술, 문화

승리의 진로, 필승의 향도

승리의 진로, 필승의 향도

주체111(2022)년 1월 11일 《통일신보》 승리의 진로, 필승의 향도 새해의 진군길에 떨쳐나선 공화국 각지 인민들의 열의는 비상히 앙양되

January 11, 2022

주체111(2022)년 1월 11일 《통일신보》 승리의 진로, 필승의 향도 새해의 진군길에 떨쳐나선 공화국 각지 인민들의 열의는 비상히 앙양되

통일애국에로 인생의 노를 저어가도록

통일애국에로 인생의 노를 저어가도록

주체111(2022)년 1월 11일 《통일신보》 통일운동사에 새겨진 숭고한 화폭들 통일애국에로 인생의 노를 저어가도록 민족분렬의 비극을 끝장

January 11, 2022

주체111(2022)년 1월 11일 《통일신보》 통일운동사에 새겨진 숭고한 화폭들 통일애국에로 인생의 노를 저어가도록 민족분렬의 비극을 끝장

김정은시대에 마련된 사회주의문화농촌의 본보기들

김정은시대에 마련된 사회주의문화농촌의 본보기들

주체111(2022)년 1월 10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김정은시대에 마련된 사회주의문화농촌의 본보기들 로동자와

January 10, 2022

주체111(2022)년 1월 10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김정은시대에 마련된 사회주의문화농촌의 본보기들 로동자와

2022년, 조선은 더 큰 승리를 마중간다

2022년, 조선은 더 큰 승리를 마중간다

주체111(2022)년 1월 10일 《통일신보》 2022년, 조선은 더 큰 승리를 마중간다 또 한해, 새로운 길이 시작되였다. 지금 이 시각 세계의 이

January 10, 2022

주체111(2022)년 1월 10일 《통일신보》 2022년, 조선은 더 큰 승리를 마중간다 또 한해, 새로운 길이 시작되였다. 지금 이 시각 세계의 이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의 조국통일업적은 천추만대에 길이 빛날것이다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의 조국통일업적은 천추만대에 길이 빛날것이다

주체110(2021)년 12월 21일 《통일신보》 사설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의 조국통일업적은 천추만대에 길이 빛날것이다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에

December 21, 2021

주체110(2021)년 12월 21일 《통일신보》 사설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의 조국통일업적은 천추만대에 길이 빛날것이다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에

다시 열어주신 배길

다시 열어주신 배길

주체110(2021)년 12월 21일 《통일신보》 다시 열어주신 배길 주체60(1971)년 2월 5일 우주공간으로는 하나의 격동적인 전파가 날았다. 그

December 21, 2021

주체110(2021)년 12월 21일 《통일신보》 다시 열어주신 배길 주체60(1971)년 2월 5일 우주공간으로는 하나의 격동적인 전파가 날았다. 그

장군님의 유훈을 꽃피워가시며

장군님의 유훈을 꽃피워가시며

주체110(2021)년 12월 21일 《통일신보》 장군님의 유훈을 꽃피워가시며 제야의 종소리와 더불어 희망과 축복으로 시작되였던 이해를 어느

December 21, 2021

주체110(2021)년 12월 21일 《통일신보》 장군님의 유훈을 꽃피워가시며 제야의 종소리와 더불어 희망과 축복으로 시작되였던 이해를 어느

조국통일범민족련합의 결성과 적극적인 활동

조국통일범민족련합의 결성과 적극적인 활동

주체110(2021)년 12월 16일 《통일신보》 민족의 자주와 통일을 위한 력사적로정  조국통일범민족련합의 결성과 적극적인 활동 조국통일위

December 16,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6일 《통일신보》 민족의 자주와 통일을 위한 력사적로정  조국통일범민족련합의 결성과 적극적인 활동 조국통일위

겨레의 통일념원이 어린 거리

겨레의 통일념원이 어린 거리

주체110(2021)년 12월 16일 《통일신보》 겨레의 통일념원이 어린 거리 조국의 통일과 민족의 단합을 이룩하기 위한 우리 겨레의 한결같은

December 16,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6일 《통일신보》 겨레의 통일념원이 어린 거리 조국의 통일과 민족의 단합을 이룩하기 위한 우리 겨레의 한결같은

위대한 손길은 더 큰 승리의 길을 가리킨다

위대한 손길은 더 큰 승리의 길을 가리킨다

주체110(2021)년 12월 16일 《통일신보》 위대한 손길은 더 큰 승리의 길을 가리킨다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지난 1일에 조선로동당

December 16,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6일 《통일신보》 위대한 손길은 더 큰 승리의 길을 가리킨다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지난 1일에 조선로동당

조국통일을 위한 투쟁은 최대의 애국투쟁

조국통일을 위한 투쟁은 최대의 애국투쟁

주체110(2021)년 12월 15일 《통일신보》 론 설 조국통일을 위한 투쟁은 최대의 애국투쟁 민족의 한결같은 지향과 념원에도 불구하고 세기

December 15,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5일 《통일신보》 론 설 조국통일을 위한 투쟁은 최대의 애국투쟁 민족의 한결같은 지향과 념원에도 불구하고 세기

건설의 대번영기를 펼치신 창조의 거장

건설의 대번영기를 펼치신 창조의 거장

주체110(2021)년 12월 15일 《통일신보》 민족사에 특기할 기적적승리를 안아오신 불멸의 령도 건설의 대번영기를 펼치신 창조의 거장 반만

December 15,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5일 《통일신보》 민족사에 특기할 기적적승리를 안아오신 불멸의 령도 건설의 대번영기를 펼치신 창조의 거장 반만

전민과학기술인재화에 관한 사상리론을 제시

전민과학기술인재화에 관한 사상리론을 제시

주체110(2021)년 12월 15일 《통일신보》 탁월한 사상리론의 거장  전민과학기술인재화에 관한 사상리론을 제시 지식경제시대인 오늘 모든

December 15,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5일 《통일신보》 탁월한 사상리론의 거장  전민과학기술인재화에 관한 사상리론을 제시 지식경제시대인 오늘 모든

자주통일의 새시대를 열어나가시는 불세출의 위인 (5)

자주통일의 새시대를 열어나가시는 불세출의 위인 (5)

주체110(2021)년 12월 15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자주통일의 새시대를 열어나가시는 불세출의 위인 (5) 경

December 15,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5일 《통일신보》 민족의 영광과 행운으로 빛나는 10년  자주통일의 새시대를 열어나가시는 불세출의 위인 (5) 경

그리움의 10년

그리움의 10년

주체110(2021)년 12월 14일 《통일신보》 그리움의 10년 민족의 자애로운 어버이이신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을 뜻밖에 잃고 어느덧 10년, 강

December 14,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4일 《통일신보》 그리움의 10년 민족의 자애로운 어버이이신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을 뜻밖에 잃고 어느덧 10년, 강

민족성을 살려나가라

민족성을 살려나가라

주체110(2021)년 12월 14일 《통일신보》 민족성을 살려나가라 주체91(2002)년 조국땅에 봄기운이 스며들기 시작하던 어느날이였다. 이날

December 14,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4일 《통일신보》 민족성을 살려나가라 주체91(2002)년 조국땅에 봄기운이 스며들기 시작하던 어느날이였다. 이날

온 겨레를 조국통일의 기치아래 묶어세우시여

온 겨레를 조국통일의 기치아래 묶어세우시여

주체110(2021)년 12월 14일 《통일신보》 온 겨레를 조국통일의 기치아래 묶어세우시여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에 대한 절절한 그리움이 뜨겁

December 14, 2021

주체110(2021)년 12월 14일 《통일신보》 온 겨레를 조국통일의 기치아래 묶어세우시여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에 대한 절절한 그리움이 뜨겁

《여당에도 야당에도 기대할것이 없다》

《여당에도 야당에도 기대할것이 없다》

주체110(2021)년 12월 8일 《통일신보》 《여당에도 야당에도 기대할것이 없다》 -남조선의 진보단체들이 주장- 최근 남조선에서 여야당의

December 08, 2021

주체110(2021)년 12월 8일 《통일신보》 《여당에도 야당에도 기대할것이 없다》 -남조선의 진보단체들이 주장- 최근 남조선에서 여야당의

More Articles